대초원의 기상, 칭기즈칸 기마상과 돌탑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대초원의 기상, 칭기즈칸 기마상과 돌탑
대초원의 기상, 칭기즈칸 기마상과 돌탑
24일(현지시간) 케이벨로 자전거여행객들이 몽골 칭기즈칸 기마상이 있는 대초원에 올랐다.

칭기즈칸 기념상은 높이 40m로 세계 최대규모의 기마상이다. '탈것'인 말로 세계를 정복한 몽골인의 자부심으로, 기마상은 유명 관광지가 됐다.

기념상은 이곳에서 가까운 칭기즈칸의 고향을 기념해 세워졌다. 맞은편에는 칭기즈칸의 어머니상이 있다. 기마상의 칭기즈칸의 손가락은 어머니와 고향 방향을 가리킨다고 한다.

기념상 언덕 위에는 대초원의 이정표와 유목민이 무사안녕을 기원하는 돌탑인 '워어'가 있다. 몽골인들은 이 탑을 시계방향으로 세번 돌면서 안녕과 평화를 기원한다고 한다.

 

몽골=박정웅
몽골=박정웅 parkjo@mt.co.kr

안녕하세요, 박정웅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535.08상승 1.5609:43 08/17
  • 코스닥 : 832.46하락 2.2809:43 08/17
  • 원달러 : 1309.80상승 1.709:43 08/17
  • 두바이유 : 보합 009:43 08/17
  • 금 : 1789.70하락 8.409:43 08/17
  • [머니S포토] 더불어민주당, 윤석열 정권 100일 평가 토론회
  • [머니S포토] 빌게이츠 "감염병 국제 공조에 한국의 큰 역할 기대"
  • [머니S포토] 논의하는 우상호·박홍근·진성준
  • [머니S포토] 권성동 "시민단체, 민주당 정치예비군 전락…철저한 검증 필요"
  • [머니S포토] 더불어민주당, 윤석열 정권 100일 평가 토론회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