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스날 콜라시나츠, 무장괴한 맨손으로 쫓아내… '역시 탱크'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괴한을 쫓아내는 콜라시나츠(왼쪽). /사진=CCTV 영상 캡처
괴한을 쫓아내는 콜라시나츠(왼쪽). /사진=CCTV 영상 캡처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아스날에서 뛰고 있는 세아드 콜라시나츠가 아찔한 상황에서 같은 팀 동료 메수트 외질을 구했다. 흉기를 든 무장강도를 길거리에서 만났지만 맨손으로 쫓아냈다.

영국 BBC 등 현지 언론들은 26일(한국시간) "외질과 콜라시나츠가 런던 길거리에서 차량을 훔치려는 무장 강도들과 맞섰다. 콜라시나츠가 쫓아냈다"고 보도했다.

아스날 구단 측에 따르면 두 선수 모두 다행히 다친 곳은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공개된 CCTV 영상에서 콜라시나츠와 외질의 차를 괴한들이 둘러싸고 있는 모습이 보인다. 이들은 머리에 오토바이 헬멧을 착용하고 손에 흉기를 든 채 위협적인 모습을 보였다.

당시 자동차 안에는 두 선수뿐만 아니라 그들의 아내들도 동승하고 있던 것으로 전해졌다.

콜라시나츠는 이들을 두려워하지 않고 오히려 맨손으로 달려들어 쫓아냈다. 그의 용감한 모습에 네티즌들은 "나 오늘부터 이 친구 팬이야", "때려눕혀!", "그에겐 참 다행이다"라는 등의 반응을 보였다.

외질은 현장을 탈출한 뒤 자동차를 타고 인근 식당으로 가 경찰에 신고했지만 아직 괴한들은 잡히지 않았다.

지난 2017년 아스날에 입단한 콜라시나츠는 183㎝에 82㎏ 건장한 체격을 가진 왼쪽 측면 수비수로 팬들에게 '탱크'라는 별명으로 불린다.
 

안경달
안경달 gunners92@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기자 안경달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77.52상승 5.8618:03 04/22
  • 코스닥 : 1025.71상승 3.4918:03 04/22
  • 원달러 : 1117.30하락 1.318:03 04/22
  • 두바이유 : 65.32하락 1.2518:03 04/22
  • 금 : 63.71하락 2.0318:03 04/22
  • [머니S포토] 악수하는 이철희 정무수석과 주호영 권한대행
  • [머니S포토] 소비자 안전 강화…공정위 '오픈마켓 사업자' 자율협약, 체결
  • [머니S포토] 국회 운영위, 의원 '이해충돌방지법' 통과
  • [머니S포토] '인터넷 품질 문제' 김현 "KT·SK·LG까지 통신3사 전수 조사할 것"
  • [머니S포토] 악수하는 이철희 정무수석과 주호영 권한대행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