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H 시민주주단’ 100명 모집… 서울시민 90명, 전문가 10명 구성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SH가 시민주주단 100명을 모집한다. /사진=SH
SH가 시민주주단 100명을 모집한다. /사진=SH
서울주택도시공사(SH)가 시민주주기업으로 거듭나기 위해 서울시민을 대표하는 ‘SH시민주주단’ 100명을 모집한다.

29일 SH에 따르면 올 초 창립 30주년 기념식에서 ‘시민주주기업’으로 거듭나겠다고 선언한 것을 구체적으로 실행하기 위한 첫 단계로 시민주주단 100명을 공개모집한다

SH는 ‘시민주주기업’ 선언에 이어 올 2월20일 도시공간의 사회적가치 창출을 위한 ‘스마트 시민기업’이라는 새로운 비전을 선포했다. SH의 이번 시민주주단 모집은 서울이라는 도시공간 안에서 발생하는 여러 문제를 서울시민과 함께 해결해 나감으로써 시민주주기업과 스마트 시민기업으로 확고하게 자리매김하겠다는 의지의 표현이다.

SH시민주주단은 일반시민 90명과 전문가 10명 등 총 100명으로 구성되며 만 19세 이상의 서울시민은 누구나 응모할 수 있다.

일반시민 90명 중 69명은 25개 자치구를 3개 권역으로 구분 후 권역별 23명을 다양한 연령층(20~30대 10명, 40~50대 10명, 60대 이상 3명)으로 구성해 서울시민의 대표성을 확보할 계획이다.

나머지 21명은 공사가 공급한 분양·국민임대·행복주택(청년, 신혼부부) 입주민을 대상으로 모집해 의견을 듣고 정책결정에 반영할 예정이다.

전문가 10명은 도시재생과 주거복지, 건축설계, 도시계획, 스마트시티 등 공사의 주요업무 분야 전문가 가운데 관련학회 및 기관의 추천을 통해 별도로 위촉할 계획이다.

앞으로 ‘SH시민주주단’은 공사의 경영성과와 사업계획의 보고청취 및 의견제시, 정책토론회 참석을 통한 공사가 요청한 토의안건에 대한 의견서 제출, 서울시민의 주거안정을 위한 정책 제안 등 다양한 역할을 수행할 예정이다.

특히 SH가 모집하는 시민주주는 상법에 명시된 주주가 아닌 공사가 별도로 위촉하는 ‘명예주주’를 의미하며 무보수로 2년간 활동하게 된다.
 

김창성
김창성 solrali@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김창성 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61.66하락 47.7718:01 05/12
  • 코스닥 : 967.10하락 11.5118:01 05/12
  • 원달러 : 1124.70상승 5.118:01 05/12
  • 두바이유 : 68.55상승 0.2318:01 05/12
  • 금 : 65.54하락 1.218:01 05/12
  • [머니S포토] 최태원 회장과 악수하는 문승욱 장관
  • [머니S포토] 與 부동산 특위, 착석하는 송영길-김진표
  • [머니S포토] 총리 인준안 불발… 여당과 얘기하는 '서병수'
  • [머니S포토] 이재명 지사 "기본정책으로 공정성 회복할 것"
  • [머니S포토] 최태원 회장과 악수하는 문승욱 장관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