합참 "NLL 넘은 북한 목선 '항로착오'… 대공 혐의점 없어" (종합)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북한 소형목선이 강원 양양지역 군항으로 예인되는 모습. /사진=합동참모본부
북한 소형목선이 강원 양양지역 군항으로 예인되는 모습. /사진=합동참모본부

지난 27일 밤 북한 소형 목선이 동해 북방한계선(NLL)을 넘어온 것과 관련해 합동참모본부는 “선원들의 대공 혐의점이 없는 것으로 판단했다”고 밝혔다.

합참 관계자는 29일 취재진과 만나 “선원들의 진술, 전원 송환 요청, 선박 검사 결과 등을 토대로 종합 판단했다. 이들은 '항로착오'로 NLL을 넘게 됐다고 진술했다”며 이같이 전했다.

이 관계자는 “선원 3명은 모두 남성이며 민간인”이라며 “얼룩무늬 복장은 선장의 부인이 장마당에서 원단을 구입해 직접 재단해 착용했다고 진술했다”고 말했다.

합참은 “향후에도 해상에서 다양한 상황에 대비해 군사 대비 태세를 철저히 유지하겠다”고 강조했다.

한편 정부는 NLL을 넘어온 북한 목선과 선원 3명을 이날 오후 3시31분쯤 북측으로 송환했다.

해당 목선은 출항 때부터 마스트(갑판에 세운 수직 기둥)에 ‘흰색 수건’이 달려 있었다고 합참은 전했다.
 

정소영
정소영 wjsry21emd@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산업1팀 유통 담당 정소영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34.52하락 18.818:01 05/17
  • 코스닥 : 962.50하락 4.2218:01 05/17
  • 원달러 : 1134.80상승 6.218:01 05/17
  • 두바이유 : 68.71상승 1.6618:01 05/17
  • 금 : 65.26하락 1.318:01 05/17
  • [머니S포토] 김기현 대표 권한대행 찾은 김부겸 총리
  • [머니S포토] 김부겸 국무총리, 송영길 민주당 대표 예방
  • [머니S포토] 더불어민주당, 부동산 정책현안 점검
  • [머니S포토] 중소기업중앙회 찾은 문승욱 산업통상자원부 장관
  • [머니S포토] 김기현 대표 권한대행 찾은 김부겸 총리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