쌍방울 샤빌, 더편한브라 확대… "'자기 몸 긍정주의' 트랜드에 주목"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내의류 제조·유통기업 ㈜쌍방울이 란제리 브랜드 샤빌의 2019년 SS시즌 ‘더편한브라’의 품목을 확대해 선보인다고 밝혔다.
©㈜쌍방울
©㈜쌍방울

‘더편한브라’는 노와이어, 노피본, 소프트 몰드 등 편안한 착용감에 초점을 맞춘 대표 브라 라인이다.

이번 라인업 확대는 최근 인기 연예인의 ‘노브라’ 이슈 등 화두로 떠오른 ‘자기 몸 긍정주의’ 트렌드에 대응하기 위한 것이다. ‘자기 몸 긍정주의’는 몸에 대한 획일화된 아름다움의 기준에서 벗어나 다양성을 인정하고 있는 그대로의 자기 몸을 사랑하자는 움직임을 의미한다.

2019년 FW 시즌을 앞두고 ‘더편한브라’에 레오파드 등 새로운 컬러의 품목을 추가할 계획이며 타 브랜드 대비 더 다양한 사이즈를 준비해 소비자의 선택권을 늘린다는 업체 측 설명이다.

쌍방울 관계자는 “이번 라인업 확대는 새로운 트랜드에 발맞춰 자신만의 편안한 속옷을 찾으려는 소비자들의 마음을 얻기 위한 노력”이라며 “특히 최근 한일 외교 분쟁에 따라 토종기업에 대한 관심이 증가한 만큼 판매 확대를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강인귀
강인귀 deux1004@mt.co.kr  | twitter facebook

출판, 의료, 라이프 등 '잡'지의 잡을 담당합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996.11하락 30.1518:03 03/08
  • 코스닥 : 904.77하락 18.7118:03 03/08
  • 원달러 : 1133.20상승 7.118:03 03/08
  • 두바이유 : 69.36상승 2.6218:03 03/08
  • 금 : 66.37상승 3.2618:03 03/08
  • [머니S포토] 여성의날 행사서 악수하는 오세훈·안철수…'야권 단일화 물꼬 트이나'
  • [머니S포토] 2021 추경안 국회, 상임위 인사 나누는 성윤모·권칠승 장관
  • [머니S포토] 국민의힘, 서울·부산시장 후보 및 시·도당위원장 연석회의
  • [머니S포토] 민주당·한국노총 고위급 정책협의, "노동 존중 실현 위해 매진"
  • [머니S포토] 여성의날 행사서 악수하는 오세훈·안철수…'야권 단일화 물꼬 트이나'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