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 갤노트10 북미서 최대 70만원 보상판매… “아이폰 이탈자 잡아라”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갤럭시노트10 이미지. /사진=뉴스1
갤럭시노트10 이미지. /사진=뉴스1

삼성전자가 갤럭시노트10 출시를 앞두고 미국시장에서 7일부터 예약판매를 시작한다.

29일(현지시간) 외신에 따르면 삼성전자는 갤럭시노트 언팩행사와 동시에 사전주문을 시작한다. 예약 대상 단말기는 갤럭시노트10 일반형 모델과 플러스 모델로 사전주문을 시작하면 23일(현지시간)에 제품을 수령할 수 있다.

삼성전자는 갤럭시노트10 출시와 함께 사전주문 고객을 대상으로 보상판매를 실시할 계획이다. 사전주문 고객은 아이폰X, 갤럭시노트9, 갤럭시S10 등 기존 단말기를 반납하는 조건으로 최대 600달러(약 71만원)를 할인 받을 수 있다.

삼성전자의 보상판매 전략은 아이폰11을 앞두고 스마트폰을 교체하는 이용자를 타깃으로 한다. 2017년 출시된 아이폰X의 교체주기에 맞춰 이용자를 흡수한다는 전략이다.

최근 공개된 아이폰11에 대한 여론도 좋지 않아 삼성전자의 전략이 맞아떨어질 가능성도 크다.

외신은 “갤럭시노트10은 다소 비싸게 판매될 것으로 예상되지만 보상판매를 이용한다면 저렴하게 구입할 수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고 밝혔다.
 

박흥순
박흥순 soonn@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산업1팀 IT담당 박흥순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97.20상승 18.4618:01 05/07
  • 코스닥 : 978.30상승 8.3118:01 05/07
  • 원달러 : 1121.30하락 4.518:01 05/07
  • 두바이유 : 68.28상승 0.1918:01 05/07
  • 금 : 65.90하락 1.2718:01 05/07
  • [머니S포토] '다양한 카네이션'
  • [머니S포토] 이마트, 전 점포서 코로나19 자가검사키트 판매 시작
  • [머니S포토] 택배노조 총파업 결과 발표하는 진경호 위원장
  • [머니S포토] 중대본 홍남기 "어제 확진자수 525명…1일, 500명 이하 위해 정부 총력"
  • [머니S포토] '다양한 카네이션'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