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법남녀 시즌2' 종영, 자체최고 10%… 시즌3 기대감↑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검법남녀 시즌2 종영. /사진=장동규 기자
검법남녀 시즌2 종영. /사진=장동규 기자

MBC 월화드라마 '검법남녀 시즌2'가 자체 최고 시청률을 경신하며 유종의 미를 거뒀다. 지난 29일 방송된 MBC 월화드라마 '검법남녀 시즌2' 최종회가 닐슨 수도권 가구 기준 10.4%, 2049 시청률 5.4%로 자체 최고 시청률을 기록해 한국형 웰메이드 수사물의 저력을 다시 한번 입증하며 화려하게 퇴장했다. 

이날 방송에서 이도국(갈대철 역)은 노민우와 오만석을 죽이기 위해 살인 청부업자를 고용했고 두 사람은 이를 피해 달아나다 총에 맞은 채 절벽 아래로 떨어졌다.

또한 노민우의 범행 증거물들을 발견한 정재영이 "누군가 거짓 증거를 심었다는 거잖아요. 왜 그랬을까요?"라고 묻는 노수산나(한수연 역)에게 "질문이 틀렸어. 누가 그랬을까?"라고 답하며 의문을 남겼다.

이어 엔딩 장면 이후 그려진 쿠키 영상을 통해 동부지검을 떠난 오만석이 변호사가 되어 죽은 줄로만 알았던 노민우와 함께 등장해 충격적인 결말을 선사하며 다음 시즌에 대한 기대감을 높였다.

'검법남녀'는 지상파 시즌제 드라마의 성공적인 사례로 남는 작품이다. 무엇보다 탄탄한 이야기가 시선을 붙들었다. 백범 역의 정재영은 안정적인 연기력으로 선봉장 역할을 했다. 시즌3에 대한 기대감이 그 어느 때보다 크다.

후속으로는 정지훈 임지연 주연의 '웰컴2라이프'가 8월 5일 첫 방송된다.
 

김유림
김유림 cocory0989@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994.98하락 75.1118:03 02/24
  • 코스닥 : 906.31하락 30.2918:03 02/24
  • 원달러 : 1112.20상승 1.618:03 02/24
  • 두바이유 : 64.48상승 0.1218:03 02/24
  • 금 : 63.54상승 2.2618:03 02/24
  • [머니S포토] 민주당 이낙연, 제약업계 국산 백신·치료제 전망 논의
  • [머니S포토] 학교운동부 폭력 근절 및 스포츠 인권보호 개선방안 발표
  • [머니S포토] 국회 운영위, 인사 나누는 유영민 청와대 비서실장
  • [머니S포토] '더현대 서울' 자연담은 백화점
  • [머니S포토] 민주당 이낙연, 제약업계 국산 백신·치료제 전망 논의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