헝가리 대법원, 이제야 "가해 선장 보석, 문제 있었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다뉴브강 유람선 사고를 낸 크루즈선 '바이킹시긴호'가 지난 6월10일 오후(현지시간) 헝가리 북부지역 비셰그라드에 정박해 있다.
다뉴브강 유람선 사고를 낸 크루즈선 '바이킹시긴호'가 지난 6월10일 오후(현지시간) 헝가리 북부지역 비셰그라드에 정박해 있다.

헝가리 대법원이 '다뉴브강 유람선 사고' 선박 선장의 보석 결정에 대해 "절차적 문제가 있었다"고 판결했다.

오리고 등 현지 언론은 29일(이하 현지시간) 이같이 보도하며 "대법원이 검찰의 비상 항고 사건을 공개 심리하며 '하급법원이 법률을 잘못 해석했다'라는 결론을 내렸다"고 전했다.

이에 따라 헝가리 경찰은 이날 가해 선박 '바이킹 시긴 호' 선장인 유리 C.를 긴급 체포한 뒤 "유리 C.를 상대로 새로운 심문을 시작할 것이다"라고 밝혔다.

한편 우크라이나 출신의 유리 C. 선장은 지난 5월 29일 헝가리 부다페스트에서 관광객과 한국인 33명이 타고 있던 허블레아니호를 들이받아 25명이 사망하는 사고를 냈다.

유리 C. 선장은 사고 이후 구금됐지만 지난 6월 13일 "전자발찌 착용 및 부다페스트 이탈 금지"라는 조건으로 보석금 1500만포린트(약 6200만원)에 보석이 허용됐다. 
 

안경달
안경달 gunners92@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기자 안경달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050.52상승 6.6511:46 03/03
  • 코스닥 : 926.95상승 3.7811:46 03/03
  • 원달러 : 1123.60하락 0.411:46 03/03
  • 두바이유 : 62.70하락 0.9911:46 03/03
  • 금 : 61.41하락 2.8211:46 03/03
  • [머니S포토]용산 정비창 부지 정화사업 현장, 안전모 착용하는 '김종인'
  • [머니S포토] 제31차 비상경제 중앙대책본부 회의, 발언하는 홍남기
  • [머니S포토] '수소산업 생태계 구축 선포식'
  • [머니S포토] 홍남기 부총리 '4차 재난지원금 690만명 지원"
  • [머니S포토]용산 정비창 부지 정화사업 현장, 안전모 착용하는 '김종인'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