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날두 노쇼' 분노, 트위터까지 번졌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트위터에서 앤마리와 호날두의 자세를 비교하는 트윗이 올라왔다. /사진=트위터코리아
트위터에서 앤마리와 호날두의 자세를 비교하는 트윗이 올라왔다. /사진=트위터코리아
대한민국 축구팬을 상대로 기만적 행위를 보인 크리스티아누 호날두와 소속팀 유벤투스에 대한 비판 여론이 거세다. 사회관계망서비스(SNS)인 트위터에서도 이런 분위기를 감지할 수 있었다.

30일 트위터코리아에 따르면 다음소프트와 지난 22~28일 주요 키워드를 분석한 결과 ‘유벤투스’가 화제의 키워드에 올랐다. 지난 26일밤 열린 팀K리그와 유벤투스 간 친선전과 사전 팬사인회 등에서 호날두의 ‘노쇼’가 논란이 됐기 때문.

연관어 최상위에는 이번 사태의 중심에 놓인 ‘K리그’, ‘호날두’, ‘더 페스타’가 올랐다. 이번 친선전을 주최한 더 페스타는 호날두가 45분 이상 출전한다는 것을 강조해 고가의 경기티켓 판매를 진행했다는 비난을 받았다.

호날두 출전이 불발되자 티켓을 구매했던 관객들의 불만이 쏟아져 나왔기 때문이다. 트위터에서는 세 연관어와 관련해 사건을 분석하거나 배상과 관련된 기사를 공유하는 트윗이 많았다.

연관어인 호날두 키워드 분석 결과 호날두 노쇼와 최근 내한한 영국 가수 앤마리의 행보를 비교하는 트윗이 다수 확인됐다. 한 이용자가 게재한 “앤마리는 주최 측이 공연을 취소하자 SNS로 해명한 후 무료 공연 및 인스타 라이브 생중계 중”이라며 “앞으로 호날두의 반댓말은 앤마리다”는 트윗은 4000건가량의 리트윗과 1100건에 달하는 ‘마음에 들어요’를 받았다.

/사진=트위터코리아
/사진=트위터코리아
마우리시오 사리 유벤투스 감독이 “호날두가 뛸 예정이었지만 근육 상태가 좋지 않아 안 뛰도록 결정했다”고 설명했지만 다음날 호날두가 SNS에 러닝머신으로 운동하는 영상을 게재해 논란이 더욱 거세졌다.

트위터에서는 “호날두 경기 거부 바로 다음날 이런 사진 올라옴. 한국 팬들 엿을 제대로 먹였네” 등 호날두의 행동에 대한 부정적 트윗이 많았다.

더 페스타측의 미숙한 행사 준비와 진행을 이야기하는 트윗도 다수 확인되며 관련 키워드도 연관어에 올랐다. 여기에 “오늘 유벤투스전 40만원 티켓 뷔페 이따구였대요. 돌았다” 등 40만원짜리 티켓에 포함된 뷔페서비스의 낮은 질을 지적하는 트윗도 나왔다. 트위터에서는 관련 기사를 공유하거나 청와대에 올라온 ‘유벤투스 친선경기 환불 조치’ 청원 참여를 독려하는 트윗이 확인됐다.

한편 유벤투스의 골키퍼 지안루이지 부폰의 인터뷰 및 관련 외신이 화제가 되며 ‘부폰’ 키워드도 연관어에 올랐다. 이외 이혜성 KBS 아나운서가 영어로 부폰 인터뷰를 진행한 것을 두고 시청자 입장을 고려하지 않았다는 지적이 나오며 관련 트윗에서도 ‘부폰’ 키워드가 다수 언급됐다.
 

채성오
채성오 cso86@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채성오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942.20하락 53.9110:35 03/09
  • 코스닥 : 881.41하락 23.3610:35 03/09
  • 원달러 : 1143.70상승 10.510:35 03/09
  • 두바이유 : 68.24하락 1.1210:35 03/09
  • 금 : 68.32상승 1.9510:35 03/09
  • [머니S포토] 주호영 원내대표 "LH 사태, 국가적 범죄"
  • [머니S포토] 당대표 퇴임 앞둔 '이낙연' 민주당 김태년 대행체제 준비
  • [머니S포토] 당대표 퇴임 앞둔 '이낙연' 마지막 최고위
  • [머니S포토] 여성의날 행사서 악수하는 오세훈·안철수…'야권 단일화 물꼬 트이나'
  • [머니S포토] 주호영 원내대표 "LH 사태, 국가적 범죄"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