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빛바랜 나바스 선방쇼' 레알마드리드, 토트넘에 0-1 패배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31일 오전 1시(한국시간) 독일 뮌헨 알리안츠 아레나에서 열린 2019 아우디컵 레알마드리드전에서 활약한 토트넘 홋스퍼의 손흥민(왼쪽). /사진=로이터
31일 오전 1시(한국시간) 독일 뮌헨 알리안츠 아레나에서 열린 2019 아우디컵 레알마드리드전에서 활약한 토트넘 홋스퍼의 손흥민(왼쪽). /사진=로이터

토트넘 홋스퍼가 레알마드리드에 신승을 거두고 아우디컵 결승에 올랐다. 레알의 골키퍼 케일러 나바스는 환상적인 선방을 연이어 선보였으나 팀의 패배를 막진 못했다.

토트넘은 31일 오전 1시(한국시간) 독일 뮌헨 알리안츠 아레나에서 열린 2019 아우디컵 레알전에서 해리 케인의 결승골에 힘입어 1-0 승리를 거뒀다.

이번 아우디컵에는 토트넘과 레알을 비롯해 바이에른 뮌헨(독일), 페네르바체(터키)가 참가했다. 결승에 진출한 토트넘은 다음달 1일 뮌헨, 페네르바체의 승자와 우승컵을 두고 다툰다.

경기 초반은 토트넘의 우세 속에 진행됐다. 레알 수비진이 잦은 실책을 범하면서 상대에게 기회를 제공했다. 전반 5분 토트넘 대니 로즈의 크로스를 라파엘 바란이 제대로 처리하지 못하는 실수를 범했다. 전반 19분에도 바란이 공을 걷어내려고 한 볼이 골문으로 향했으나 골키퍼 케일러 나바스가 가까스로 막아냈다. 자칫하면 자책골이 될 수 있는 상황이었다.

이어진 혼전 상황에서 에릭 라멜라의 슈팅을 레알 수비진이 육탄 방어로 막아냈으며 이후 탕귀 은돔벨레가 개인기 이후 날린 강력한 중거리 슈팅도 나바스의 선방에 막혔다.

하지만 공세를 이어가던 토트넘이 기어코 선제골을 넣었다. 이번에도 레알 수비진의 치명적인 실수가 나왔다. 전반 22분 마르셀루가 치명적인 백패스 실수를 범했고, 이를 가로챈 케인이 침착하게 골망을 흔들었다. 전반 30분에도 수비수의 헛발질에 이은 케인의 슈팅을 나바스가 환상적인 선방을 보이며 레알이 추가 실점 위기를 모면했다.

힘겨운 전반전을 보낸 레알은 후반 들어 동점골을 넣기 위해 공세에 나섰다. 이러한 가운데 후반 14분 손흥민이 터치로 수비수들을 제친 이후 전매특허와 같은 강력한 왼발 감아차기 슈팅을 날렸다. 그러나 이번에도 나바스가 놀라운 펀칭으로 가까스로 막아냈다. 후반 18분에는 델레 알리가 결정적인 기회를 잡았으나 마무리가 좋지 못했다.

레알은 후반 30분 마르셀루의 얼리 크로스를 받은 호드리구가 동점골을 넣는 듯 했다. 그러나 오프사이드 판정을 받으면서 토트넘의 리드가 이어졌다. 후반 35분 교체 출전한 쿠보 타케후사는 후반 40분 날카로운 왼발 슈팅을 선보였으며 이어진 코너킥에서는 결정적인 찬스를 놓치면서 아쉬움을 남겼다.

토트넘은 경기 종료 직전 트로이 패럿의 슈팅이 골대를 강타하면서 추가골을 넣진 못했다. 그러나 한 골 차를 유지하면서 결국 레알을 1-0으로 꺾고 결승으로 향하게 됐다. 지난 27일 아틀레티코 마드리드전에서 충격적인 3-7 참패를 당한 레알은 이날 나바스의 선방이 없었더라면 이번에도 대패를 당할 뻔 한 경기였다.
 

김현준
김현준 hjsoon@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이슈팀 김현준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40.51상승 10.4218:03 09/17
  • 코스닥 : 1046.12상승 6.6918:03 09/17
  • 원달러 : 1175.00상승 3.218:03 09/17
  • 두바이유 : 74.36상승 0.4418:03 09/17
  • 금 : 73.06하락 0.0318:03 09/17
  • [머니S포토] 추석명절 연휴 앞둔 서울역
  • [머니S포토] 오세훈 시장 '전통시장에서 키오스크로 구매 가능'
  • [머니S포토] 수화통역사와 대화 나누는 잠룡 이낙연
  • [머니S포토] 당대표 취임 100일 이준석 "정치개혁 통해 정권 창출할 것"
  • [머니S포토] 추석명절 연휴 앞둔 서울역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