렛츠런파크 부산경남 최강마 '블루치퍼'…'오너스컵' 복수혈전 성공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오너스컵 북수혈전에 성공한 최강마 블르치퍼가 결승선을 통과하는 장면./사진제공=한국마사회
오너스컵 북수혈전에 성공한 최강마 블르치퍼가 결승선을 통과하는 장면./사진제공=한국마사회
서울-부경 최강마들이 참가해 이목이 쏠린 제13회 오너스컵(Owners’ Cup, GⅢ, 1600m)에서 유현명 기수가 기승한 ‘블루치퍼(부경, 미국산 4세, 김영관 조교사)’가 우승을 차지했다.

렛츠런파크 부산경남은 막강신예 '블루치퍼'가 지난 28일 렛츠런파크 부산경남 제5경주로 열린 이번 경주에서 킹오브글로리(부경), 위너골드(서울) 등 쟁쟁한 경쟁자들을 제치고 1위로 결승선을 통과했다고 31일 밝혔다. 우승기록은 1분36초1. 2위는 같은 소속조 ‘백문백답’이 차지했다. 

최근 홈그라운드에서 시행된 KRA컵마일·부산일보배·부산광역시장배에서 서울에 패한 부경은 이번 경주 우승으로 자존심을 챙겼다.

이날 경주 시작과 함께 발주대가 열리자 블루치퍼와 에이스코리아(부경, 미국산4세, 울즐리조교사)가 스피드를 내세워 선두로 나섰다. 4연승에 도전하는 블루치퍼는 바깥쪽에서 경주 중반까지 선두경쟁을 펼쳤다.

블루치퍼는 결승선 직선주로에 접어들면서 힘을 더 내기 시작했다. 안쪽에서 위너골드(서울, 미국산4세, 우창구조교사)가 맹렬한 추격전을 펼쳤지만 치열한 근성으로 경주 막판 거리차이를 더욱 벌여나가며 결승선을 통과했다.

‘블루치퍼’와 함께 우승의 영광을 안게 된 유현명 기수는 경주 직후 인터뷰에서 “우승까지는 기대하지 못했는데 경주마가 너무 잘 뛰어줬다”며 “특히 오늘 컨디션이 좋아 경주 초반부터 선행작전이 좋았다”고 말했다. 유현명 기수는 이번 우승으로 1승을 챙기며 996승을 달성해, 부경 최초 1천승 달성 기수 타이틀에 한발짝 다가섰다.

블루치퍼와 백문백답 듀오의 대활약으로 이번 대상경주의 우승과 준우승을 모두 차지한 김영관 조교사는 “선두그룹에서 페이스를 유지하고 직선주로에서 승부를 걸 생각이었는데 작전이 주효했다”며 “향후 있을 대통령배, 그랑프리에서도 좋은 성과를 거두겠다”고 말했다.

한편 이날 오너스컵 경주대회를 담아내기 위해 미국 CNN에서 촬영해 눈길을 끌었다.
 

부산=김동기
부산=김동기 moneys3927@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영남지역을 담당하고 있는 김동기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40.51상승 10.4218:03 09/17
  • 코스닥 : 1046.12상승 6.6918:03 09/17
  • 원달러 : 1175.00상승 3.218:03 09/17
  • 두바이유 : 73.92하락 1.4218:03 09/17
  • 금 : 73.06하락 0.0318:03 09/17
  • [머니S포토] 추석명절 연휴 앞둔 서울역
  • [머니S포토] 오세훈 시장 '전통시장에서 키오스크로 구매 가능'
  • [머니S포토] 수화통역사와 대화 나누는 잠룡 이낙연
  • [머니S포토] 당대표 취임 100일 이준석 "정치개혁 통해 정권 창출할 것"
  • [머니S포토] 추석명절 연휴 앞둔 서울역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