래퍼 킹치메인, 성희롱 단톡방 논란… "스스로 자책하고 반성"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킹치메인. /사진=Mnet 쇼미더머니 시즌8 방송 캡처
킹치메인. /사진=Mnet 쇼미더머니 시즌8 방송 캡처

래퍼 킹치메인이 과거 한국외국어대학교 재학시절 성희롱 단체채팅방에 참석했고 이후 해당 사건에 대한 사과문을 게재했다는 사실이 드러났다.

지난 10일 한국외대 담당 커뮤니티 에브리타임에는 ‘영어대학 단톡방 성희롱 가해자의 ‘쇼미더머니’ 참가를 규탄합니다’라는 제목의 글이 올라왔다.

글쓴이는 본인을 “영어대학 소속 학생이자 OOO의 성희롱으로 인해 고통 받은 그리고 지금도 고통 받고 있는 수많은 피해자들의 친구이자 후배입니다”고 시작했다.

그는 “지난 2017년도 불거진 영어대학 단톡방 성희롱 사건의 핵심 가해자 중 한 명인 14학번 OOO(속칭 ‘매드맥스 단톡방’ 소속)이 Mnet ‘쇼미더머니’ 프로그램에 참여했다는 소식을 접하고 충격과 분노를 금하지 못해 이렇게 글을 씁니다”고 토로했다.

이어 “단톡방에서 여성을 성희롱한 전적이 있고, 그것을 본인이 인정까지 한 사람이 아무 문제없이 방송에 출연하고 스포트라이트를 받는 상황은 방송이라는 매체가 가지는 공영성과 교육성을 심각하게 해치는 행위입니다”라며 “지금이라도 늦지 않았으니 자진하차하시길 바랍니다”고 강조했다.

‘매드맥스 단톡방’ 사건은 지난 2017년 한국외국어대학교 영어대학의 한 단체채팅방에서 발생한 여학생 성희롱 사건이다.

킹치메인은 해당 사건에 대해 본명 정진채라는 이름으로 사과문을 게재했다. 당시 단체채팅방에 참여했던 11명 중 킹치메인을 포함한 4명의 가해자만 실명을 공개한 바 있다.

이후 가해자들은 사과문에서 “여성 연예인을 대상으로 음담패설을 하거나, 혹은 특정 성인영화에 대한 감상을 이야기하고 이를 추천하는 등의 대화를 나눴습니다. 이러한 분위기 속에서 저희 피의자 중 일부는 특정 여학우의 사진을 올린 후 외모를 평가했습니다. 동시에 비속어가 들어간 저속한 표현들을 내뱉기도 했습니다”고 죄를 시인했다.

또 “저희의 잘못된 언행으로 인해 모욕감과 수치심을 느꼈을 모든 분들에게 사죄의 말씀을 올립니다. 이번 일을 계기로 한없이 부족했던 스스로를 자책하고 반성하는 시간을 보내고 있습니다”고 사과했다.

한편 킹치메인은 현재 쇼미더머니에 출연해 두 번째 미션 ‘절반 탈락 심사’에 임하고 있다.
 

정소영
정소영 wjsry21emd@mt.co.kr

머니S 산업1팀 유통 담당 정소영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605.87하락 41.5118:01 05/24
  • 코스닥 : 865.07하락 18.5218:01 05/24
  • 원달러 : 1266.20상승 2.118:01 05/24
  • 두바이유 : 109.47상승 1.418:01 05/24
  • 금 : 1847.80상승 5.718:01 05/24
  • [머니S포토] 이재명 '계양 테크노밸리 마스터플랜 발표'
  • [머니S포토] 손 맞잡은 이준석·한덕수
  • [머니S포토] 송영길 서울시장 후보 "유엔을 서울로"
  • [머니S포토] '신기업가정신' 선포식 개최
  • [머니S포토] 이재명 '계양 테크노밸리 마스터플랜 발표'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