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도 미세먼지 저감 잰걸음… 9개 사업 국비 175억 확보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전남도청 전경 /사진=머니S DB
전남도청 전경 /사진=머니S DB
전남도가 미세먼지 저감에 총력을 다하고 있다. 

전남도는 2019년 정부 추경예산에서 노후 경유차 조기 폐차 지원 등 9개 사업에 국비 175억 원을 확보했다고 12일 밝혔다. 이는 2019년 본예산 국비(184억 원)의 95% 규모다.

이번에 확보한 국비는 지난 3월 국회에서 통과한 '미세먼지 저감 및 관리에 관한 특별법'과 4월 김한종 전남도의원 발의로 개정된 '전남도 미세먼지 저감 및 관리에 관한 조례'에 따라 도내 전역 청정대기 환경 개선사업에 사용된다.

미세먼지로 인한 도민 피해 최소화에 보탬이 될 전망이다.

주요 추진 사업은 ▲노후경유차 조기폐차 지원 110억 9000만 원 ▲LPG화물차 신차 구입 지원 4억 8000만 원 ▲가정용 저녹스버너 보급 3000만 원 ▲수소연료전지차 보급 6억 1000만 원 ▲자동차 운행제한 시스템 구축 11억 3000만 원 ▲건설기계 매연저감장치 부착 6억 6000만 원 ▲건설기계 엔진 교체 26억 7000만 원 ▲매연 저감장치 부착 7억 4000만 원 ▲대기오염측정망 교체 및 확충사업 9000만 원 등이다.

이같은 사업이 하반기에 본격 추진되면 친환경 저공해차 보급 등으로 전남지역 미세먼지 저감이 가속화될 전망이다.

또한 도민들의 건강 보호와 대기환경 분야 기술 경쟁력 강화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전남도는 미세먼지 대응을 위해 지방비 126억 원을 추가로 확보해 연말까지 사업을 차질없이 추진할 계획이다.

이범우 전라남도 기후생태과장은 "앞으로 미세먼지 발생에 대응할 수 있는 획기적인 저감사업을 추가로 발굴하고, 2020년 국고 확보에 총력을 기울이는 등 미세먼지로 인한 도민 건강 보호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남악=홍기철
남악=홍기철 honam3333@mt.co.kr

머니S 호남지사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605.87하락 41.5118:01 05/24
  • 코스닥 : 865.07하락 18.5218:01 05/24
  • 원달러 : 1266.20상승 2.118:01 05/24
  • 두바이유 : 109.47상승 1.418:01 05/24
  • 금 : 1847.80상승 5.718:01 05/24
  • [머니S포토] 이재명 '계양 테크노밸리 마스터플랜 발표'
  • [머니S포토] 손 맞잡은 이준석·한덕수
  • [머니S포토] 송영길 서울시장 후보 "유엔을 서울로"
  • [머니S포토] '신기업가정신' 선포식 개최
  • [머니S포토] 이재명 '계양 테크노밸리 마스터플랜 발표'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