은행 상반기 이자 장사 수익 20조원 돌파… 전년비 4.8% 증가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사진=이미지투데이
/사진=이미지투데이
올 상반기 국내 은행이 벌어들인 이자이익이 사상 처음으로 20조원을 넘겼다. 금리 하락으로 은행이 보유한 채권 가치가 올라가면서 비이자이익도 1조원 증가했다.

금융감독원이 12일 발표한 ‘상반기 국내은행 영업실적’에 따르면 은행의 이자이익이 20조6000억원으로 집계됐다. 이는 작년 같은 기간(19조7000억원)보다 4.8%(약 9000억원) 증가한 수치다.

은행의 이자이익은 작년 하반기(20조8000억원)에 이어 2개 반기 연속 20조원을 넘어섰다. 이자이익은 관련 통계가 잡히기 시작한 이래 지난해 2분기(10조원)에 처음 10조원대를 기록했다. 작년 3분기(10조2000억원)·4분기(10조6000억원), 올해 1분기(10조1000억원)·2분기(10조5000억원)까지 5분기 연속 10조원대를 기록했다.

이자이익은 분기별로 특수성이 있지만 대체로 자산 성장세에 따라 이자이익이 늘어난다. 순이자마진(NIM)이 작년 상반기 1.67%에서 올해 상반기 1.61%로 하락했지만 대출채권 같은 운용자산이 6.8% 늘어난 데 따라 이자이익이 증가했다.

상반기 중 국내은행의 비이자이익은 3조6000억원으로 작년 같은 기간(3조1000억원)보다 17.2%(5000억원) 늘었다. 이자·비이자 이익 모두 늘면서 은행의 당기 순이익도 작년 상반기 8조3000억원에서 올해 상반기 8조7000억원으로 증가했다. 다만 자회사 투자 지분 등 4000억 가량 손실이 발생해 증가 폭이 줄었다.

상반기 총자산수익률(ROA)은 0.67%, 자기자본이익률(ROE)은 8.64%로 지난해(0.69%·ROE 8.85%)보다 각각 0.02%포인트, 0.21%포인트 내렸다. 금감원 관계자는 “영업실적 개선 등으로 자산과 자본이 늘었지만 당기순이익 증가 폭이 상대적으로 작은 데 따른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 0%
  • 0%
  • 코스피 : 2620.44상승 23.8618:01 05/17
  • 코스닥 : 865.98상승 9.7318:01 05/17
  • 원달러 : 1275.00하락 9.118:01 05/17
  • 두바이유 : 106.65상승 3.8418:01 05/17
  • 금 : 1813.50상승 6.118:01 05/17
  • [머니S포토] 제2회 추경안 국회 운영위,  윤재순 대통령비서실 총무비서관
  • [머니S포토] 국회 외통위, 의견 나누는 이재정·김석기
  • [머니S포토] 서현진·신연식 '카시오페아 파이팅!'
  • [머니S포토] 이수영, 정규앨범 10집으로 컴백
  • [머니S포토] 제2회 추경안 국회 운영위,  윤재순 대통령비서실 총무비서관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