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민호·김고은 '더킹' 출연… 김은숙 작가와 손잡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이민호(왼쪽) 김고은. /사진=스타뉴스
이민호(왼쪽) 김고은. /사진=스타뉴스

배우 이민호와 김고은이 ‘더 킹 : 영원의 군주’에 출연한다.

더 킹 제작사 화앤담픽쳐스와 스튜디오드래곤은 12일 “SBS와 최초 방영권 판매계약을 체결했다”며 “‘더 킹’은 내년 상반기 SBS에서 방송된 후 OTT 등 다양한 플랫폼에서 선보일 예정”이라고 밝혔다.

더 킹은 ‘태양의 후예’(2016)의 김은숙 작가와 백상훈 PD가 만든다.

이민호는 사회복무요원으로 대체복무 후 복귀작으로 김 작가와 ‘상속자들’(2013) 이후 6년여 만에 다시 호흡을 맞춘다. 김고은은 ‘도깨비’(2016~2017) 이후 2년여 만에 김 작가와 만난다.

더 킹은 평행세계인 대한민국과 대한제국을 배경으로 한다.

악마의 속삭임에 맞서 차원의 문을 닫으려는 이과형 대한제국 황제 이곤(이민호)과 누군가의 삶, 사람, 사랑을 지키려는 문과형 대한민국 형사 정태을(김고은)이 두 세계를 넘나들며 공조하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다. 김고은은 정태을과 함께 대한제국에서 범죄자로 밑바닥 삶을 살아가는 루나로 1인2역에 도전한다.

 

정소영
정소영 wjsry21emd@mt.co.kr

머니S 산업1팀 유통 담당 정소영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33.39상승 25.1218:01 11/29
  • 코스닥 : 727.54상승 9.6418:01 11/29
  • 원달러 : 1326.60하락 13.618:01 11/29
  • 두바이유 : 76.68하락 4.418:01 11/29
  • 금 : 1740.30하락 13.718:01 11/29
  • [머니S포토] 이창양 장관 "IRA로 인한 수혜는 극대화, 부담은 최소화"
  • [머니S포토] 주유소 곳곳 유류 품절... 바닥난 '휘발유'
  • [머니S포토] 화물연대 운송 거부 지속에 결국 칼빼든 정부
  • [머니S포토] 김기록 대표 '코리아센터 합병과 전략 발표'
  • [머니S포토] 이창양 장관 "IRA로 인한 수혜는 극대화, 부담은 최소화"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