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강 토막살해 이유는 반말?… 피의자 오늘(18일) 영장실질심사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한강 토막살인 피의자에 대한 영장실질심사가 열린다. /사진=뉴시스 DB
한강 토막살인 피의자에 대한 영장실질심사가 열린다. /사진=뉴시스 DB
지난 12일 한강에서 발견된 한강 몸통 시신 사건의 피의자인 모텔 종업원이 법원에서 영장실질심사를 받는다.

18일 경기 고양경찰서에 따르면 살인 및 사체손괴, 사체유기 혐의로 구속영장을 신청한 A(39)씨에 대한 영장실질심사(구속 전 피의자 심문)가 이날 오후 4시 의정부지법 고양지원에서 열린다.

A씨는 지난 8일 서울 구로구의 한 모텔에서 B(32·자영업)씨가 잠든 사이 살해한 뒤 시신을 훼손해 12일 새벽 자전거를 타고 한강변을 돌며 유기한 혐의다.

피해자의 몸통이 12일 고양시 한강 마곡철교에서 발견된 이후 엽기적인 범행에 세간의 관심이 모아졌고 나흘 뒤 오른 팔이 발견돼 신원이 확인됐다.

A씨는 좁혀오는 수사망에 부담을 느껴 17일 오전 1시 서울 종로경찰서에 자수했다.

이후 B씨의 머리와 다리 등으로 추정되는 사체의 일부가 추가로 발견됐고 경찰은 국립과학수사연구원에 유전자 검사를 의뢰해 앞서 발견된 시신과 일치 여부를 확인 중이다.

경찰조사에서 A씨는 “B씨가 숙박비 4만원을 안주고 반말을 해 기분이 나빠 우발적으로 폭행해 살해했다”고 진술했다.

A씨는 B씨를 자신이 거주하던 모텔 방 안에 방치했다가 시신을 훼손한 것으로 전해진다.

경찰은 A씨가 숙식을 하며 종업원으로 근무한 모텔에서 범행 도구인 망치와 칼 등을 확보했으며 주변 CCTV 등을 조사해 시신을 유기한 모습도 확인한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A씨에 대한 구속영장 발부 여부는 이날 오후 늦게 결정된다.
 

김창성
김창성 solrali@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김창성 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53.32상승 31.2118:01 05/14
  • 코스닥 : 966.72상승 14.9518:01 05/14
  • 원달러 : 1128.60하락 0.718:01 05/14
  • 두바이유 : 68.71상승 1.6618:01 05/14
  • 금 : 66.56상승 1.0218:01 05/14
  • [머니S포토] 경총 예방 문승욱 "아무도 흔들 수 없는 제조강국 위상 다질 것"
  • [머니S포토] 김부겸 총리 '안심하고 백신 접종 하세요'
  • [머니S포토] 취임식서 박수치는 김부겸 신임 총리
  • [머니S포토] 총리 인준 강행 규탄항의서 전달하는 국민의힘
  • [머니S포토] 경총 예방 문승욱 "아무도 흔들 수 없는 제조강국 위상 다질 것"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