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승준 심경고백 "끔찍한 세월, 진실 밝혀질 것"

 
 
기사공유
유승준 심경고백. /사진=스타뉴스

가수 유승준(스티브 유)이 사증발급거부처분 파기환송심을 앞두고 심경을 밝혔다.

유승준은 지난 20일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를 통해 "오랜만에 인사를 드린다"며 "잘 지내고 있다. 이사하고 딸들 키우느라 바빴는데 심경에 변화가 좀 있었다. 내 삶의 방향성에 있어서 다른 마음이 들었다"고 근황을 전했다.

자신을 옹호하는 한 팬의 계정을 공유하기도 한 유승준은 "그냥 같이 공감하자고 올린 거 아닌 거 잘 아시죠? 퍼다가 날라주세요. 링크걸고 팔로우. 지인분들께도 추천해주시라고 부탁드리는 거예요. 제가 제 입으로 하는 게 아니라서 감히 용기내서 부탁드려요. 태어나서 처음으로"라고 부탁했다.

유승준은 해당 SNS 계정에 대해 "나와 관련 진실을 밝히는 계정"이라며 "나도 모르던 걸 많이 알게 된 거 같다. 내 입장에서는 나를 위해서 이렇게 끝까지 믿어주고 이해하려고 노력해주고 진실을 정리해주고 짚어주는 게 너무 고맙다. 내 입으로 하면 변명같이 들려서 답답했다"고 토로했다.

이어 "정말 끔찍한 세월이었다. 할 말은 많지만 하지 않겠다. 나중에 진실은 밝혀지게 되어있고 진실이 밝혀지지 않는다고 해서 진실이 아닌 것은 아니니까. 에너지와 시간을 너무 낭비하지 않는 제가 될 것"이라는 각오를 덧붙였다.

한편 지난달 11일 대법원 3부는 유승준이 주 로스앤젤레스(LA) 한국 총영사관을 상대로 낸 '사증(비자)발급 거부처분 취소' 소송 상고심에서 원고 패소 판결한 원심을 깨고 사건을 서울고등법원으로 돌려보냈다. 이에 따라 유승준이 17년 만에 입국할 가능성이 다시 생겼다.

유승준이 주 로스앤젤레스(LA) 한국 총영사관을 상대로 낸 '사증(비자)발급 거부처분 취소' 소송의 파기환송심 첫 재판은 오는 9월 20일 오후 열릴 예정이다.
 

김유림 cocory0989@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생활경제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100%
  • 코스피 : 2152.41상승 17.0418:03 07/03
  • 코스닥 : 752.18상승 9.6318:03 07/03
  • 원달러 : 1198.60하락 1.418:03 07/03
  • 두바이유 : 42.80하락 0.3418:03 07/03
  • 금 : 42.68하락 0.1718:03 07/03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