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민환 폭로, 율희에게 전한 처남의 비밀은?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최민환 폭로./사진=살림남2 방송캡처
최민환 폭로./사진=살림남2 방송캡처

'살림하는 남자들 시즌2’ 최민환이 처남 민재 군의 비밀을 폭로했다. 지난 21일 방송된 KBS2 예능프로그램 ‘살림하는 남자들 시즌2’에는 최민환이 율희 동생이자 자신의 처남인 민재를 데리고 놀러가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율희는 집에 놀러온 민재를 아기 취급했다. 8세가 된 민재는 율희의 취급이 못마땅했고 안 좋은 기분을 드러냈다.

상황을 지켜보던 최민환은 “민재가 알아서 할 나이야”라고 민재 편을 들며 “매형이랑 놀러가자”라고 제안했다. 율희가 “데이트 가는 거야”라고 말을 보태자 민재는 “데이트 아니야”라고 정색했다.

최민환은 민재를 데리고 오락실에 가서 VR게임을 하고 맛있는 음식을 먹었다. 이어 두 사람은 슬라임 카페에서 액체괴물을 만지며 놀았다. 이때 최민환의 실수 때문에 민재 옷에 액체 괴물이 묻었다.

더러운 옷에 액체 괴물이 안 떨어지자 최민환은 “그냥 포기하자. 누나한테는 내가 편들어줄게”라고 전했다. 최민환의 태도에 민재는 “매형이 좋아요. 멋있어요”라고 감동했다.

이어 최민환은 민재에게 여자친구의 유무를 물었다. 민재는 “없다”면서 “이사 가서 헤어졌어”라며 “내가 말할 때 항상 화냈어. 여자친구랑 헤어질 때 슬펐어”라고 속마음을 털어놨다. 최민환은 “8세에도 고충이 많구나. 새삼 많이 느꼈어요”라고 고백했다.

최민환은 “아무한테도 얘기 안 할게”라더니 민재가 잠 든 사이 율희에게 전부 다 말했다. 최민환과 율희는 “벌써 다 컸다”라며 민재에게 나이에 걸맞은 대우를 해주기로 했다.
 

김유림
김유림 cocory0989@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40.51상승 10.4218:03 09/17
  • 코스닥 : 1046.12상승 6.6918:03 09/17
  • 원달러 : 1175.00상승 3.218:03 09/17
  • 두바이유 : 75.34하락 0.3318:03 09/17
  • 금 : 73.06하락 0.0318:03 09/17
  • [머니S포토] 추석명절 연휴 앞둔 서울역
  • [머니S포토] 오세훈 시장 '전통시장에서 키오스크로 구매 가능'
  • [머니S포토] 수화통역사와 대화 나누는 잠룡 이낙연
  • [머니S포토] 당대표 취임 100일 이준석 "정치개혁 통해 정권 창출할 것"
  • [머니S포토] 추석명절 연휴 앞둔 서울역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