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젤리나 졸리 눈물… '엄마 마음'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매덕스와 안젤리나 졸리. /사진=로이터
매덕스와 안젤리나 졸리. /사진=로이터

할리우드 배우 안젤리나 졸리가 아들과 헤어지며 눈물을 흘린 것으로 전해졌다.

지난 25일(한국시간) 엔터테인먼트 투나잇에 따르면 안젤리나 졸리는 인터뷰를 통해 매덕스와 헤어질 때 펑펑 울었다고 고백했다.

안젤리나 졸리는 “매덕스랑 헤어질 때 속으로 ‘볼썽사납게 울어서 네 아이를 창피하게 만들고 있어’라고 생각했다”며 “공항에서 헤어지며 아마 6번은 돌아본 것 같다. 매덕스는 내가 계속 돌아볼 것을 알고 계속 손을 흔들었다. 내가 쉽게 떠나지 못한다는 걸 알고 있었을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매덕스가 자신이 사랑받고 있다는 걸 알고 있다는 걸 알게 돼 기쁘다. 아들이 너무 보고 싶다. 비행기표를 끊어 두진 않았지만 곧 또 (한국에)갈 것”이라며 아들에 대한 애틋한 감정을 전했다.

한편 안젤리나 졸리는 지난 21일 아들 매덕스의 연세대학교 입학을 돕기 위해 한국을 찾았다. 이후 3박 4일간의 일정을 마친 뒤 조용히 한국을 떠났다.

 

정소영
정소영 wjsry21emd@mt.co.kr

머니S 산업1팀 유통 담당 정소영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55%
  • 45%
  • 코스피 : 2300.34하락 5.0818:03 07/04
  • 코스닥 : 722.73하락 6.7518:03 07/04
  • 원달러 : 1297.10하락 0.218:03 07/04
  • 두바이유 : 106.34하락 7.0618:03 07/04
  • 금 : 1801.50하락 5.818:03 07/04
  • [머니S포토] 손흥민 '시그니처 찰칵 포즈'
  • [머니S포토] 조찬 간담회 갖은 尹 정부 경제팀
  • [머니S포토] 박보균 문체부 장관 '게임업계와 함께'
  • [머니S포토] 혜리·산다라박, 상반된 매력 '뿜뿜'
  • [머니S포토] 손흥민 '시그니처 찰칵 포즈'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