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스커버리, 공유와 함께한 FW화보 공개… 심플 · 세련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아웃도어 브랜드 디스커버리 익스페디션이 공유와 함께한 2019 FW(가을·겨울) 화보를 공개했다.
©디스커버리 익스페디션
©디스커버리 익스페디션

화보 속 공유는 ‘레스터G’ 롱패딩을 소화하며 심플하면서도 세련된 겨울 스타일을 선보였다. 올해 새롭게 선보이는 ‘레스터G’는 롱패딩 열풍의 주역이었던 ‘레스터’의 업그레이드 버전으로, 충전재를 구스 소재로 변경해 보온성은 높이고 무게는 기존보다 10% 더 가벼워졌다.

또한 공유는 짧은 기장에 풍성한 볼륨감이 돋보이는 ‘마운틴쿡’ 숏패딩을 착용해 액티브한 매력도 연출했다. ‘마운틴쿡’은 프리미엄 덕다운 적용으로 우수한 필파워와 복원력을 갖추고 있는 데다 소매 끝과 허리선에 시보리 디자인을 적용해 한층 더 강화된 보온성과 슬림한 실루엣을 제공한다.

더불어 간절기부터 한겨울까지 입을 수 있는 경량 패딩과 후리스 스타일링도 선보였다. 경량패딩 ‘픽시버’는 3D 무봉제 공법으로 털빠짐을 최소화했을 뿐 아니라 시간이 지나도 변하지 않는 보온성과 볼륨감을 자랑한다.

기능성 발열 원사인 써모라이트(Thermolite) 소재와 디스커버리만의 본딩 기술력을 결합한 ‘테크 후리스’는 방풍·단열 효과가 뛰어나 겨울철 단일 아우터로도 손색없는 아이템이다. 양털 후리스 소재 특유의 포근한 느낌이 매력적인 이 제품은 한국인 체형에 최적화된 세미 루즈핏을 적용해 편안한 활동성과 착용감을 자랑한다.
©디스커버리 익스페디션
©디스커버리 익스페디션

디스커버리 익스페디션 관계자는 “이번 2019 FW 제품들은 일상에서부터 레저, 여행 등 어떠한 라이프스타일에도 완벽하게 매칭되는 아이템”이라며 “활용도는 물론 프리미엄 기능과 스타일까지 모두 겸비하고 있어 분위기나 상황에 맞춰 웨어러블하게 착용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강인귀
강인귀 deux1004@mt.co.kr  | twitter facebook

출판, 의료, 라이프 등 '잡'지의 잡을 담당합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14.55상승 21.8918:01 01/20
  • 코스닥 : 977.66상승 19.9118:01 01/20
  • 원달러 : 1100.30하락 2.618:01 01/20
  • 두바이유 : 55.90상승 1.1518:01 01/20
  • 금 : 55.19상승 118:01 01/20
  • [머니S포토] 에이미 "한국 돌아와서 기쁘다"
  • [머니S포토] 한산한 인천공항 입국장
  • [머니S포토] 국민의힘 잃어버린 10년, 인사 나누는 주호영-유승민
  • [머니S포토] 회의 앞서 대화 나누는 박병석 의장
  • [머니S포토] 에이미 "한국 돌아와서 기쁘다"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