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수푸르지오 더프레티움, 분양가 대비 시세차익 얼마일까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사진제공=대우건설
/사진제공=대우건설
서울 동작구 사당3구역을 재건축하는 ‘이수푸르지오 더프레티움’이 분양을 시작한 가운데 시세차익이 최소 1억원에 달할 전망이다.

이수푸르지오 더프레티움은 11개동 514가구 규모 아파트로 전용면적 41~84㎡ 154가구가 일반분양된다. 지하철 4·7호선 환승역 이수역까지 걸어서 10분 안에 갈 수 있고 지난 5월 개통된 서리풀터널을 통해 강남 테헤란로까지 빠르게 이동이 가능해졌다.

28일 인근 공인중개사사무소에 따르면 이수푸르지오 더프레티움 전용면적 59㎡의 분양가는 주변 시세 대비 약 1억원 이상 낮다. 가중평균 기준 3.3㎡당 분양가가 2924만원으로 59㎡가 7억원대, 84㎡는 8억원대다.

인근 ‘이수 힐스테이트’는 전용면적 59㎡가 지난 6월 9억5500만원에 거래됐다. ‘래미안 이수역 로이파크‘는 전용면적 59㎡가 지난 5월 8억2500만원에 팔렸다.

이수푸르지오 더프레티움의 최대 장점은 분양가가 9억원 이하라 중도금대출이 가능하다. 계약금 20%, 중도금 60%, 잔금 20% 등으로 구성해 중도금 40%를 이자후불제로 대출받을 수 있다.

부동산업계 관계자는 "올 들어 서울의 입지가 좋은 분양단지도 분양가 9억원을 넘어 정부 규제가 강화됨에 따라 중도금대출이 막히면서 미분양된 경우가 있었다"면서 "자금 마련이 수월한 만큼 수요자들의 관심이 많을 것"이라고 말했다.
 

김노향
김노향 merry@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산업2팀 김노향 기자입니다. 부동산·건설과 관련한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25.25상승 10.710:21 01/21
  • 코스닥 : 976.87하락 0.7910:21 01/21
  • 원달러 : 1098.60하락 1.710:21 01/21
  • 두바이유 : 56.08상승 0.1810:21 01/21
  • 금 : 56.24상승 1.0510:21 01/21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