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광역시, '국방드론' 특화산업으로 육성한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이용섭 광주광역시장이 27일 오후 시청 3층 비즈니스룸에서 광주 특화산업 육성을 위한 ‘국방 드론산업 육성 업무 협약식’에 참석해 협약서에 서명한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김지찬 LIG넥스원 대표이사, 소영민 제32보병사단장, 이용섭 광주광역시장, 박상규 한국전자통신연구원 부원장, 조문수 한국드론산업진흥회장(왼쪽부터)/사진제공= 광주광역시
이용섭 광주광역시장이 27일 오후 시청 3층 비즈니스룸에서 광주 특화산업 육성을 위한 ‘국방 드론산업 육성 업무 협약식’에 참석해 협약서에 서명한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김지찬 LIG넥스원 대표이사, 소영민 제32보병사단장, 이용섭 광주광역시장, 박상규 한국전자통신연구원 부원장, 조문수 한국드론산업진흥회장(왼쪽부터)/사진제공= 광주광역시
광주광역시가 미래 먹거리 산업으로 떠오르고 있는 드론산업을 특화산업으로 육성하기 위해 타 지역과 차별화된 국방 특수목적용 드론 기술 개발을 추진한다.

28일 광주시에 따르면 지난 27일 이용섭 시장과 소영민 제31보병사단장, 박상규 한국전자통신연구원 부원장, 조문수 한국드론산업진흥협회장, 김지찬 LIG넥스원㈜ 대표이사가 참석한 가운데 시청 비즈니스룸에서 '국방드론 산업육성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은 광주시 11대 지역전략산업 중 하나인 드론산업을 4차산업혁명 시대의 고부가가치 미래 먹거리 산업으로 육성하고 지역 내 첨단산업 발전과 새로운 일자리 창출을 위해 추진됐다.

업무협약을 통해 군이 필요로 하는 특수임무 장비 수요를 제31보병사단이 제안하고, 이를 국가 ICT연구개발을 총괄하는 한국전자통신연구원과 종합방위산업체인 LIG넥스원㈜에서 기술개발 후 광주시와 한국드론산업진흥협회가 광주지역 특화산업으로 발전시킨다는 구상이다.

시는 국방 특수목적용 드론 개발과 테스트를 위한 ICT기술 실증기반 민·관·군 협력 체계를 구성한다. 국방드론에 특화된 대기업, 협회, 연구기관과의 협력을 통해 타 지역과 차별화된 지역특화 전략을 구사하고 지역 산업의 글로벌 경쟁력을 강화할 계획이다.

이를 기반으로 농업, 수산업, 축산업, 물류, 방송, 문화, 레저, 스포츠 등 다양한 분야에서의 무인기 서비스 사업이 활발하게 전개될 수 있고 4차 산업혁명의 핵심 역할을 담당할 것으로 전망된다.

이와 함께 시는 제31보병사단, 북구와 지난 5월 ‘광주 드론산업 육성 및 활성화를 위한 드론 테스트베드 구축 관련 협약’을 체결하고 제31보병사단 내에 10월까지 드론 테스트베드를 구축을 완료할 예정이며 향후 지역 연구기관, 기업 및 군 관련 기술개발 등의 공간으로 활용할 계획이다.

이용섭 시장은 "드론산업은 정보통신, 항공, 소재 분야 등 최신기술을 총 망라한 핵심산업으로 광주시의 미래성장 동력으로 꼭 필요한 산업이다"며 "앞으로도 4차 산업혁명 선도도시로 나아가기 위한 새로운 먹거리와 일자리를 만들어 나가겠다"고 말했다.
 

광주=정태관
광주=정태관 ctk3312@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호남지사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069.86하락 52.712:08 01/28
  • 코스닥 : 964.73하락 21.1912:08 01/28
  • 원달러 : 1114.10상승 9.712:08 01/28
  • 두바이유 : 55.53하락 0.1112:08 01/28
  • 금 : 55.74상승 0.4212:08 01/28
  • [머니S포토] 4.7 재보궐, 대한노인회 찾은 안철수 대표
  • [머니S포토] 이낙연, 코로나19 피해 '체육계 현장 목소리' 경청
  • [머니S포토] 교정본부장과 인사 나누는 박범계 신임 장관
  • [머니S포토] 국민의힘 비대위 참석하는 김종인·주호영
  • [머니S포토] 4.7 재보궐, 대한노인회 찾은 안철수 대표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