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대한 쇼' 송승헌, 4남매 아빠 됐다… "금배지 되찾기 위한 쇼맨십"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tvN ‘위대한 쇼’ 송승헌이 ‘피 한 방울 안 섞인’ 사남매 아빠 되기를 공식 선포한 핵반전 엔딩이 예측불가 재미를 선사하며 ‘대국민 가족 코스프레’의 위대한 서막을 알렸다.

image

지난 27일 방송된 tvN 월화드라마 ‘위대한 쇼’ 2화에서는 한다정(노정의 분)이 위대한(송승헌 분)의 친딸이 아니라는 예상치 못한 반전이 펼쳐졌다.


이 날 위대한은 다짜고짜 자신을 찾아온 한다정에게 ‘당신의 딸’이라는 청천벽력 같은 말을 듣고 충격에 휩싸였다. 특히 생물학적 딸 한다정 외에 배다른 세 동생 한탁(정준원 분)-한태풍(김준 분)-한송이(박예나 분)까지 보살펴야 하는, 그야말로 마른 하늘에 날벼락을 맞게 된 것. 집에서 쫓겨날 위기에 있다는 한다정의 애원에도 불구하고 위대한은 사남매를 감당하기 힘든 상황이었고 엎친 데 덮친 격 사남매의 유일한 피붙이인 외삼촌까지 생계를 핑계로 그들의 양육을 거부하고 말았다. 결국 위대한은 한다정에게 보육원 들어가기를 제안했고, 매몰찬 위대한에게 실망한 한다정은 결국 세 동생과 함께 본래 집으로 되돌아갔다.


또한위대한에게 또다시 그의 인생을 180도 반전시킬 선택의 순간이 찾아왔다. 위대한을 정치계에 악바리처럼 남아있게 만든 ‘분노의 대상’ 강경훈(손병호 분)의 아들이자 질긴 악연으로 얽힌 ‘고등학교 동창’ 강준호(임주환 분)가 차기 총선 때 그의 부친 지역구에 출마한다는 것. 때마침 위대한은 강준호를 대리운전 고객으로 21년만에 만나게 됐고, “너보다 잘 할 자신 있어. 정치”라는 강준호의 선전포고는 위대한에게 굴욕감을 선사하는 동시에 가슴 속 승부욕을 꿈틀거리게 했다. 특히 강준호 부자가 호감 부자로 승승장구하는 와중에도 위대한은 여전히 ‘국민 패륜아’ 딱지가 붙어있던 상황.


그런 가운데 위대한-한다정의 친자 확인 검사 결과, 두 사람이 ‘피 한 방울 섞이지 않은’ 남남으로 밝혀져 충격을 선사했다. 하지만 2화 엔딩에서 사채업자들로부터 사남매를 구한 위대한이 “오늘부터 내가 얘들 아빠야”라며 그들의 아빠 되기를 파격 선언, 놀라움을 배가시켰다. 위대한에게 사남매는 금배지를 되찾고 자신의 패륜아 이미지를 한방에 털어버릴 수 있는 더 없이 좋은 카드였던 것. 특히 아직까지 한다정은 위대한을 자신의 친부로 알고 있는 가운데 부성애라곤 1도 없는 위대한이 자신의 인생에 넝쿨째 굴러들어온 사남매를 디딤돌 삼아 인생 역전을 할 수 있을지, 위대한-사남매가 펼칠 대국민 가족 코스프레를 향한 기대와 관심을 폭주시켰다.


한편 시청률 조사회사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위대한 쇼’ 2화 시청률은 케이블, 위성, IPTV 통합 유료플랫폼 전국 가구 기준 평균 2.9%, 최고 4.0%를 기록했고, 2049 타깃 시청률은 평균 1.6%, 최고 2.0%를 기록했다.


tvN 월화드라마 ‘위대한 쇼’는 전 국회의원 위대한(송승헌 분)이 국회 재입성을 위해 문제투성이 사남매(노정의, 정준원, 김준, 박예나 분)를 가족으로 받아들이며 벌어지는 이야기. 매주 월화 밤 9시 30분 tvN에서 방송된다.


사진제공. tvN ‘위대한 쇼’ 2화 방송화면 캡처

 

  • 0%
  • 0%
  • 코스피 : 3114.55상승 21.8918:01 01/20
  • 코스닥 : 977.66상승 19.9118:01 01/20
  • 원달러 : 1100.30하락 2.618:01 01/20
  • 두바이유 : 55.90상승 1.1518:01 01/20
  • 금 : 55.19상승 118:01 01/20
  • [머니S포토] 에이미 "한국 돌아와서 기쁘다"
  • [머니S포토] 한산한 인천공항 입국장
  • [머니S포토] 국민의힘 잃어버린 10년, 인사 나누는 주호영-유승민
  • [머니S포토] 회의 앞서 대화 나누는 박병석 의장
  • [머니S포토] 에이미 "한국 돌아와서 기쁘다"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