두산, 오재원 홈 스틸로 4-2승… SK와 격차 4.5경기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지난 28일 서울 잠실구장에서 열린 2019 KBO리그 두산 베어스와 SK 와이번스의 경기 8회말 2사 만루 상황에서 두산 오재원이 도루로 홈인한 후 기뻐하고 있다. /사진=뉴스1
지난 28일 서울 잠실구장에서 열린 2019 KBO리그 두산 베어스와 SK 와이번스의 경기 8회말 2사 만루 상황에서 두산 오재원이 도루로 홈인한 후 기뻐하고 있다. /사진=뉴스1

두산 베어스 오재원이 짜릿한 홈 스틸로 승부에 쐐기를 박았다.

오재원은 서울 잠실구장에서 열린 2019 KBO리그 SK 와이번스와의 홈경기에서 8회말 볼넷으로 출루한 선두타자 최주환의 대주자로 1루에 섰다.

그는 박세혁의 희생번트와 허경민의 정진호의 안타로 3루까지 진출했다. 이어 2사 만루 신성현의 타석에서 상대 투수 박민호가 포수 이재원에게 공을 받아 잠시 고개를 숙이는 사이 그대로 홈까지 내달려 득점에 성공했다.

당황한 박민호가 홈으로 송구를 했지만 오히려 공이 빠지며 1, 2루 주자가 오히려 한 베이스를 더 내달렸다.

오재원의 홈 스틸은 KBO 역사상 37번째로 나온 단독 홈 스틸이자 올 시즌 첫 번째 홈 스틸이었다. 두산에서는 1988년 송재박, 1998년 정수근이 홈 스틸을 성공시킨 이후 21년만에 나온 3번째 기록이었다.

한편 두산은 6회말 최주환, 박세혁, 허경민의 적시타에 오재원의 홈스틸까지 더해 1위 SK를 4-2로 꺾었다. 2연승을 거둔 두산은 1위 SK와의 격차를 4.5경기까지 좁혔다.
 

안경달
안경달 gunners92@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기자 안경달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82.50상승 6.3114:49 06/24
  • 코스닥 : 1013.11하락 3.3514:49 06/24
  • 원달러 : 1135.20하락 2.514:49 06/24
  • 두바이유 : 74.50상승 0.4214:49 06/24
  • 금 : 73.43상승 0.9114:49 06/24
  • [머니S포토] 국힘 대변인 선발토론배틀, 인사말 전하는 이준석 대표
  • [머니S포토] 군 부대 방문 민주당 윤호중, 유심히 코로나19 백신 살펴...
  • [머니S포토] 홍준표, 1년 3개월만에 국민의힘 복당
  • [머니S포토] '과방위 또 파행' 회의장 퇴장하는 국민의힘
  • [머니S포토] 국힘 대변인 선발토론배틀, 인사말 전하는 이준석 대표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