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후주택의 재탄생… ‘자율주택정비사업’ 신청 200건 돌파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한국감정원의 ‘자율주택정비사업’ 신청이 200을건 돌파했다. /사진=이미지투데이
한국감정원의 ‘자율주택정비사업’ 신청이 200을건 돌파했다. /사진=이미지투데이
한국감정원은 자율주택정비사업 신청이 200건에 달하며 전국적으로 확산 중이라고 29일 밝혔다.

자율주택정비사업은 노후화한 단독·다세대주택의 집주인 2명 이상이 합의를 통해 주민합의체를 구성하고 주택을 신축하는 사업이다.

한국감정원은 사업초기에는 주로 수도권 위주로 이뤄졌지만 최근에는 부산, 대전 등 지방 도시로 확산되며 사업신청이 크게 늘었다고 설명했다.

부산에서는 주거·상업·공업지역 전체로 사업구역을 완화해 30여건의 신청이 성사됐다. 또 대전은 도시재생뉴딜지역을 중심으로 6건이 착공되고 1건이 준공되면서 인근지역으로 급속히 확산되는 상황이다.

한국감정원은 10월부터 연립주택도 사업대상에 포함되고 도시재생활성화지역으로 지정된 농어촌지역과 빈집을 철거한 나대지(사업면적의 50% 이하)에서도 사업이 가능하게 돼 전국적인 확산이 가속화할 것으로 기대한다.

김학규 한국감정원 원장은 “자율주택정비사업 활성화로 노후주거지 개선을 통한 국민 삶의 질이 향상될 것”이라며 “앞으로 자율주택정비사업이 도시재생뉴딜사업의 촉진제가 되도록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김창성
김창성 solrali@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김창성 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49.32상승 24.6818:01 06/11
  • 코스닥 : 991.13상승 3.3618:01 06/11
  • 원달러 : 1110.80하락 518:01 06/11
  • 두바이유 : 72.69상승 0.1718:01 06/11
  • 금 : 71.18상승 0.4718:01 06/11
  • [머니S포토] '국민의힘 30대 당대표 탄생'
  • [머니S포토] 더불어민주당 코로나19 줄확진 '올스톱'
  • [머니S포토] 공수처 수사 관련 발언하는 김기현 권한대행
  • [머니S포토] 캐딜락 5세대 에스컬레이드, 압도적인 존재감
  • [머니S포토] '국민의힘 30대 당대표 탄생'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