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생충 근세 박명훈, "실제로도 반지하에 오래 살아… '지하 전문가'"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맥심이 <기생충>의 신 스틸러, 배우 박명훈의 화보와 인터뷰를 공개했다.
©맥심
©맥심

박명훈은 봉준호 감독의 영화 <기생충>에서 지하에 사는 남자 '근세' 역을 맡아 독특하고도 그로테스크한 연기로 눈길을 끌었다.

이번 화보는 '우리 집에 누군가가 있다'라는 스토리로 촬영했다. 말 그대로 내가 사는 집 곳곳에서 갑자기 박명훈이 튀어나오는 콘셉트. 유리창, 문틈, 테이블 밑에서 특유의 눈빛 연기로 ‘갑툭튀(갑자기 툭 튀어나옴)’ 하는 박명훈의 모습을 담았다.

박명훈은 <기생충> 촬영이 끝난 시점부터 500만 관객을 동원할 때까지 1년 넘게 미디어를 피해 숨어 지낸 것으로 유명하다. 그가 <기생충>의 어느 장면에 출연한다는 사실만으로도 스포일러가 될 수 있기 때문. 숨어 지낸 기간이 힘들지 않았냐는 질문에 그는 "언젠가 받게 될 관심을 상상하니 숨어 지내도 오히려 짜릿했다"라며 웃었다.

‘영화처럼 다른 사람 집에 숨어 살아야 한다면 누구 집을 고르겠느냐’는 질문에 박명훈은 "영화와 똑같이 이선균네, 아니면 극 중 부인 이정은 선배 집"을 꼽았다.

실제로도 반지하에 오래 살아서 자칭 ‘지하 전문가’라는 그에게 자취방 잘 구하는 팁을 묻자 "반지하보다는 고기도 구워 먹을 수 있는 옥탑이 훨씬 낫다"라고 답했다.
©맥심
©맥심

한편 맥심 9월호에는 '정글의 법칙'와 레깅스 출근길 패션으로 화제를 모은 걸그룹 네이처 새봄을 비롯하여, 트위치 스트리머 하느르의 아찔 오피스 화보, 미스맥심 이아윤의 란제리 화보, 화제의 파키스탄 혼혈 유튜버 압둘 알리 과로사, 2019 미스맥심콘테스트 by 몰트 등 다양한 인물의 화보와 인터뷰를 만날 수 있다.

 

강인귀
강인귀 deux1004@mt.co.kr

머니S 강인귀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76.86상승 23.718:05 03/31
  • 코스닥 : 847.52하락 2.9618:05 03/31
  • 원달러 : 1301.90상승 2.918:05 03/31
  • 두바이유 : 77.78하락 0.2618:05 03/31
  • 금 : 1997.70상승 13.218:05 03/31
  • [머니S포토] 금융위원장?금감원장, 5대 지주회장과 만나…
  • [머니S포토] 박보검·리사·뷔, MZ세대 핫 아이콘 한자리에…
  • [머니S포토] 국내 최대 모터쇼 '서울모빌리티쇼'…2년만에 재
  • [머니S포토] 역대 최대... 163개 기업 참여 '2023 서울모빌리티쇼'
  • [머니S포토] 금융위원장?금감원장, 5대 지주회장과 만나…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