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류현진 중계] ‘1회 2K’ 산뜻한 출발 보인 류현진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LA다저스의 투수 류현진. /사진=로이터
LA다저스의 투수 류현진. /사진=로이터
악몽같은 뉴욕 양키스전을 치렀던 류현진이 애리조나를 상대로 첫 이닝을 깔끔하게 막아냇다.

류현진은 30일 오전(한국시간) 미국 애리조나주 피닉스 체이스 필드에서 열린 2019 미국메이저리그(MLB) 애리조나 다이아몬드백스전에 선발 출전했다.

1회말 마운드에 오른 류현진은 케텔 마르테를 상대로 92마일(약 148㎞)의 몸쪽 패스트볼로 삼진을 잡아냈다. 이어 팀 로카스트로와의 풀카운트 승부 끝에 체인지업으로 삼진을 추가했다. 에두아르도 에스코바까지 땅볼로 처리하면서 산뜻한 출발을 보였다.

현재 2회초가 진행되고 있는 가운데 다저스가 애리조나에 1-0으로 앞서고 있다.

 

김현준
김현준 hjsoon@mt.co.kr

안녕하세요. 이슈팀 김현준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388.35상승 9.1518:05 03/21
  • 코스닥 : 802.53상승 0.3318:05 03/21
  • 원달러 : 1311.20상승 1.118:05 03/21
  • 두바이유 : 70.31하락 4.5318:05 03/21
  • 금 : 1982.80상승 9.318:05 03/21
  • [머니S포토] 루이비통 회장, 홍라희·이부진과 함께 비공개 리움 투어
  • [머니S포토] 원희룡 장관 '노후 아파트 주민들과 대화'
  • [머니S포토] 길복순 전도연, 킬러로 돌아오다!
  • [머니S포토] 삼성전자, 친환경·AI 기술 적용 '2023년형 비스포크 라인업' 공개
  • [머니S포토] 루이비통 회장, 홍라희·이부진과 함께 비공개 리움 투어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