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국 청문회 등장한 '포렌식 자료'… 검찰은 유출 아니라는데?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조국 법무부장관 후보자가 6일 국회에서 열린 인사청문회에서 의원들의 질의에 답하고 있다. /사진=임한별 기자
조국 법무부장관 후보자가 6일 국회에서 열린 인사청문회에서 의원들의 질의에 답하고 있다. /사진=임한별 기자

검찰이 6일 조국 법무부장관 후보자 인사청문회에서 불거진 '검찰 포렌식 자료 유출' 논란에 대해 "전혀 사실이 아니다"라고 반박했다.

검찰 관계자는 이날 "인사청문회 과정에서 검찰 압수물 포렌식 자료가 청문회장에 돌아다니는 등 외부로 유출됐다는 취지의 주장은 전혀 사실이 아니다"라고 밝혔다.

이날 김진태 자유한국당 의원은 조 후보자 인사청문회에서 조 후보자 딸이 한영외고 재학 당시 제1저자로 등재된 의학 영어 논문 책임저자인 장영표 단국대 교수에게 전달된 논문 초고 파일 정보에 조 후보자 이름이 등장했다고 주장했다.

김 의원은 포렌식 결과를 근거로 들며 조 후보자가 딸 대신 논문 작성 과정에 개입했다고 주장했다.

이에 이철희 더불어민주당 의원은 "이제는 포렌식 자료가 청문회장에 돌아다닌다"라며 "포렌식 자료를 검찰 말고 누가 가지고 있느냐"라고 지적했다.

이 의원은 그러면서 조 후보자에게 "어떻게 했길래 검찰이 이 모양이냐고 묻고 싶다"라고 말했고 조 후보자는 "죄송하다"라고 답했다.

그러나 검찰 측은 수사 자료 유출은 사실이 아니라고 즉각 반박했다.

이 관계자는 "확인 결과 관련 대학 및 단체 등을 상대로 자체 취재한 결과다"라며 "압수물 포렌식 자료가 유출된 사실은 전혀 없다"라고 밝혔다.
 

안경달
안경달 gunners92@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기자 안경달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997.59하락 45.909:47 03/05
  • 코스닥 : 913.34하락 12.8609:47 03/05
  • 원달러 : 1131.60상승 6.509:47 03/05
  • 두바이유 : 66.74상승 2.6709:47 03/05
  • 금 : 63.11상승 1.6709:47 03/05
  • [머니S포토] 'LH 직원투기 의혹' 이낙연 대표에게 문책 당한 변창흠 장관
  • [머니S포토] 코로나19 중대본 입장하는 '정세균'
  • [머니S포토] 전국 법원장 화상회의 입장하는 김명수 대법원장
  • [머니S포토] 정세균 국무총리, 주요 정책현안 발표
  • [머니S포토] 'LH 직원투기 의혹' 이낙연 대표에게 문책 당한 변창흠 장관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