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고원인 파악은 언제쯤?”… 현대글로비스, 현장에 직원 급파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사진=뉴시스
./사진=뉴시스

8일 새벽 2시(미국 현지시간 기준) 미국 남동부 조지아주 해안에서 발생한 선박 좌초 사고에 대해 현대글로비스가 종합상황반을 구성하고 직원들을 현지로 급파했다. 또 비상대책반을 운영하면서 실시간 대응책을 마련하는 중이다.

9일 현대글로비스에 따르면 해당 선박에는 한국인 10명, 필리핀인 13명 등 23명의 선원과 미국 국적 도선사 등 24명이 탑승하고 있었다. 이 중 한국인 4명은 구조하지 못했다. 

미국 당국은 브런즈윅 긴급 대응보트, MH-65 돌핀 헬리콥터, 찰스턴지부 사바나 해상 안전팀, 구조엔지니어링대응팀(SERT) 등을 총출동시켜 구조작업을 벌이고 있지만 화재로 인해 선체에 진입하지 못하고 있다. 

현대글로비스는 "아직 사고 원인을 파악하지 못하고 있으며, 추후 조사로 원인이 밝혀질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현재는 인명구조가 가장 시급해 여기에 집중하고 있다"며 "피해규모와 보상 문제 등은 인명구조가 먼저 완료된 후 검토할 방침"이라고 설명했다. 

AP통신에 따르면 구조대원들은 4명을 찾기 위해 수색작업을 벌이고 있으나 화염과 선박 불안정으로 선내 진입조차 하지 못하고 있다. 탑승자의 증언을 바탕으로 당국은 이들이 현재 선박 기관실에 있을 것으로 판단하고 있다.

미국 경찰당국은 "기상 악화로 인해 배가 기울어졌는지 여부도 확실하지 않다"고 설명했다. 다만 지난주 조지아주 인근으로 지나간 허리케인 도리안이 영향을 미쳤을 가능성도 배제하지 않고 있다.
 

전민준
전민준 minjun84@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전민준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79.98하락 0.410:36 08/05
  • 코스닥 : 1056.88상승 8.9510:36 08/05
  • 원달러 : 1144.30상승 0.710:36 08/05
  • 두바이유 : 70.38하락 2.0310:36 08/05
  • 금 : 71.37하락 0.5110:36 08/05
  • [머니S포토] 최재형 '부인 이소연씨와 현충원 참배'
  • [머니S포토] 비상경제 중대본 회의 입장하는 홍남기 부총리
  • [머니S포토] 민주당 ‘정치개혁’ 주제 대선경선 2차 TV토론
  • [머니S포토] 국민의힘 당 정책공모전 '나는 국대다 시즌2' 본선 심사
  • [머니S포토] 최재형 '부인 이소연씨와 현충원 참배'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