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재인 탄핵' 실검 등장… 조국 임명에 누리꾼들 공방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조국 법무부장관이 9일 인사청문회 사무실이 마련된 서울 종로구 현대빌딩에서 소감을 밝히고 있다. /사진=장동규 기자
조국 법무부장관이 9일 인사청문회 사무실이 마련된 서울 종로구 현대빌딩에서 소감을 밝히고 있다. /사진=장동규 기자

문재인 대통령이 9일 조국 법무부장관 임명을 재가한 가운데, 이에 반발하는 여론이 실시간검색어로 등장했다.

이날 낮부터 네이버·다음 등 주요 포털사이트 실시간검색어 순위에는 '문재인 탄핵'이라는 단어가 등장했다. 해당 단어는 현재 검색어 순위 상단을 차지하고 있다.

이는 문 대통령의 조 장관 임명 강행에 따른 반발 여론에 따른 것으로 보인다.

/사진=홍준표 전 자유한국당 대표 페이스북 캡처
/사진=홍준표 전 자유한국당 대표 페이스북 캡처

홍준표 전 자유한국당 대표는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예측한대로 문 정권은 조국을 임명했다. 얼마나 야당이 깔보이면 저런 행패를 부리겠냐"라며 "야당에 대한 기대는 접는다. 재야가 힘을 합쳐 국민 탄핵으로 가야 한다"라고 주장했다.

일부 누리꾼도 조 장관 임명 소식을 보도한 기사에 "친분으로 정치를 하느냐", "여러 말이 나온 사람을 굳이 세운 이유가 무엇이냐" 등의 댓글을 달았다.

반면 또다른 누리꾼들은 "(조 장관이) 우여곡절 끝에 입성했다. 수고하셨다", "이번 기회에 검찰 특권을 합리적으로 조정할 수 있기를 바란다" 등 문 대통령과 조 장관을 지지하는 댓글을 달기도 했다.
 

안경달
안경달 gunners92@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기자 안경달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031.34하락 54.5613:46 01/18
  • 코스닥 : 954.27하락 10.1713:46 01/18
  • 원달러 : 1105.80상승 6.413:46 01/18
  • 두바이유 : 55.10하락 1.3213:46 01/18
  • 금 : 55.39하락 0.3113:46 01/18
  • [머니S포토] 문재인 대통령 "이명박·박근혜 사면 지금 말할 때 아냐"
  • [머니S포토] 문재인 대통령 신년기자회견 시청하는 민주당 지도부
  • [머니S포토] 국민의힘 비대위 입장하는 김종인과 주호영
  • [머니S포토] 69차 최고위 주재하는 안철수 대표
  • [머니S포토] 문재인 대통령 "이명박·박근혜 사면 지금 말할 때 아냐"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