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해 수능, 총 54만8734명 지원… 재학생 줄고 재수생 증가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사진=이미지투데이
./사진=이미지투데이
2020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수능) 응시자가 역대 최저치인 54만8000명을 기록했다. 재학생은 줄고 졸업생이 늘어난 것으로 확인됐다. 

한국교육과정평가원은 오는 11월14일 예정된 2020학년도 수능 응시원서를 접수한 결과 2019학년도 수능 지원자 수(59만4924명)에 비해 4만6190명 줄었다고 9일 밝혔다. 재학생 지원자가 2018년보다 5만4087명 줄어 39만4024명이었다. 이에 대해 교육부 측은 "학령인구가 줄었기 때문"이라고 설명했다. 

반면 졸업생은 6789명 늘어나 14만2271명(25.9%)이 지원했다. 재수·삼수생 등이 상당수 늘어난 것이다. 검정고시 등 기타 지원자는 1108명 늘어난 1만2439명(2.3%)으로 집계됐다. 성 비율은 남학생 51.4%(28만2036명), 여학생 48.6%(26만6698명)로 전년도 51.5%대 48.5%와 비슷했다.

영역별 지원자는 국어 54만5966명(99.5%), 수학 52만2451명(95.2%), 영어 54만2926명(98.9%) 등으로 나타났다. 한국사는 필수과목이어서 100% 응시했다. 수학 영역 지원자 가운데 가형이 32.1%(16만7467명), 나형이 67.9%(35만4984명)로 가·나형 비율은 예년과 비슷했다.

탐구영역 지원자는 52만6422명(95.9%)으로 이중 사회탐구를 선택한 학생이 54.7%(28만7737명), 과학탐구가 44.1%(23만2270명), 직업탐구가 1.2%(6015명)이다. 제2외국어·한문 영역 지원자는 8만9410명(16.3%)이다
 

전민준
전민준 minjun84@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전민준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40.63하락 20.2118:03 01/22
  • 코스닥 : 979.98하락 1.4218:03 01/22
  • 원달러 : 1103.20상승 518:03 01/22
  • 두바이유 : 56.10상승 0.0218:03 01/22
  • 금 : 55.49하락 0.7518:03 01/22
  • [머니S포토] 1인 어르신 가구 방문한 '오세훈'
  • [머니S포토] 우리동생동물병원 관계자들 만난 우상호 의원
  • [머니S포토] '금융비용 절감 상생협약식'
  • [머니S포토] K뉴딜 금융권 간담회 참석한 은행연·손보 회장
  • [머니S포토] 1인 어르신 가구 방문한 '오세훈'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