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볼턴 경질' 트럼프, 김정은과 연말 마주앉나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 /사진=로이터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 /사진=로이터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올 연말께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과 다시 만나고 싶다는 뜻을 전했다. 

12일(현지시간) 로이터 통신에 따르면 트럼프 대통령은 이날 백악관에서 기자들과 만나 "올 연말 어느 시점에 비핵화 회담을 재개하기 위해 북한 지도자 김정은을 기꺼이 만나겠다"고 말했다.

이는 북한이 비핵화 실무 협상 재개 의사를 밝힌 데 따른 반응으로 풀이된다. 앞서 북한은 지난 9일(한국시간) 최선희 외무성 제1부상 명의 담화를 통해 미국에 실무협상 개최를 제의한 바있다. 

당시 최 제1부상은 담화에서 "9월 하순경 합의되는 시간과 장소에서 미국 측과 마주 앉아 지금까지 우리가 논의해온 문제들을 포괄적으로 토의할 용의가 있다"고 밝혔다.

한편 트럼프 대통령과 김 위원장은 지난해 6월 싱가포르 1차 정상회담에 이어 올해 2월 베트남 하노이에서 정상회담을 가졌지만 결렬됐다. 이후 지난 6월 한국 판문점에서 세번째 회동을 가졌다. 
 

김경은
김경은 silver@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산업팀 김경은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092.66상승 78.7318:03 01/19
  • 코스닥 : 957.75상승 13.0818:03 01/19
  • 원달러 : 1102.90하락 118:03 01/19
  • 두바이유 : 54.75하락 0.3518:03 01/19
  • 금 : 54.19하락 1.218:03 01/19
  • [머니S포토] 2021 중소기업인 신년인사회
  • [머니S포토] 안철수 "국민의힘 입당은 불가, 개방형 경선 제안"
  • [머니S포토] 온택트 정책워크숍, 손인사하는 주호영
  • [머니S포토] 보고 또 보고, 공용 편의용품 살피는 우상호 의원
  • [머니S포토] 2021 중소기업인 신년인사회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