웹하드에 음란물 500여개 유포… 30대 징역형 선고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사진=이미지투데이
/사진=이미지투데이
웹하드 사이트에 수백편의 음란 동영상을 유포한 30대가 징역형을 선고 받았다. 

청주지법형사5단독 정연주 판사는 정보통신망 이용촉진 및 정보보호 등에 관한 법률 위반(음란물 유포) 혐의로 불구속기속된 A씨(35)에게 징역 6개월에 집행유예 2년을 선고했다고 14일 밝혔다.

앞서 A씨는 3월초 충북 청주시 청원구의 한 원룸에서 웹하드 사이트에 음란물을 게시하는 등 지난 4월까지 총 553차례에 걸쳐 음란물을 유포한 혐의를 받았다.

정연주 판사는 “범행 수법과 규모 등에 비춰 죄책이 가볍지 않다”며 “피고인이 범행을 반성하는 점 등을 고려했다”고 양형이유를 설명했다.
 

홍승우
홍승우 hongkey86@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증권팀 홍승우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71.38상승 12.7510:04 06/16
  • 코스닥 : 999.40상승 2.0310:04 06/16
  • 원달러 : 1117.70상승 0.710:04 06/16
  • 두바이유 : 73.99상승 1.1310:04 06/16
  • 금 : 71.79하락 0.2210:04 06/16
  • [머니S포토] 기아 부분변경 모델 '더 뉴 K9' 출시…가격은 5694~7608만원
  • [머니S포토] 동작동 현충원 찾은 국민의힘 지도부
  • [머니S포토] 이재명 '민주평화광장·성공포럼 공동 토론회 파이팅!'
  • [머니S포토] 전국 택배노조, 1박2일 상경투쟁
  • [머니S포토] 기아 부분변경 모델 '더 뉴 K9' 출시…가격은 5694~7608만원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