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승현, KBL 해설위원 출격… "따끔한 지적하겠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스포츠 전문 채널 스포티비(SPOTV)가 19-20 KBL을 앞두고 김승현을 해설위원으로 영입했다고 밝혔다 .
©스포티비(SPOTV)
©스포티비(SPOTV)

김승현은 프로 선수 시절 엄청난 임팩트로 팬들의 머릿속에 각인됐다. 해설위원으로도 이어갈 수 있을까. 이에 대해 김승현은 스포티비(SPOTV)와의 인터뷰에서 KBL 인기 부활을 위해 해설위원으로 할 수 있는 일이 무엇일지 묻자 김승현은 “해설자 입장에서 항상 농구라는 종목을 이해하기 쉽게 다가가야 한다고 생각한다”면서 “재미도 있어야 하고, 따끔한 지적도 필요하다. 단맛과 쓴맛을 오고가는 해설을 하겠다”고 밝혔다.

또한 이번 시즌 판도에 대한 질문에는 “용병 제도도 바뀌었고, 신장 제한도 폐지되는 등 여러가지 변수 때문에 어느 팀을 꼭 집어 강팀이라고 보기는 힘들다”고 답했다.

그리고 “예전에는 용병에 크게 의존했지만, 이제 국내 선수의 활약이 중요해졌다”라고 관전 포인트를 알려주기도 했다.

예상 우승팀을 묻자 “진짜 어렵다. 우승후보 세 팀을 꼽기도 어렵다”며 난색을 표한 김승현은 ‘눈여겨보는 팀’으로 인천 전자랜드를 꼽았다. “신장 제한이 폐지됐는데도 불구하고, (신장이) 작은 선수를 데려왔다. 빠른 농구를 구사하겠다는 의도인 것 같다”며 전자랜드가 올 시즌 펼칠 전략에 대한 기대감을 드러냈다.

마지막으로 김승현은 “KBL은 제 이름 석자를 알려준 곳”이라며 애정을 숨기지 않았다.

한편 김승현 외에 신기성, 김동우, 이상윤, 김유택도 해설에 나서는 19-20 KBL은 스포티비(SPOTV), 스포티비 나우(SPOTV NOW) 등에서 생중계된다.

 

강인귀
강인귀 deux1004@mt.co.kr

머니S 강인귀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76.45상승 3.9212:14 12/01
  • 코스닥 : 739.44상승 9.912:14 12/01
  • 원달러 : 1303.60하락 15.212:14 12/01
  • 두바이유 : 80.44하락 0.5212:14 12/01
  • 금 : 1759.90하락 3.812:14 12/01
  • [머니S포토] 코엑스 아쿠아리움, 산타마을 놀러온 '인어공주'
  • [머니S포토] 개폐시연 바라보는 원희룡 장관
  • [머니S포토] 추경호 부총리·김기문 회장 '중소기업 파이팅!'
  • [머니S포토] 서울교통공사 6년만에 총파업, 전국철도노조 역시 다음달 2일 예고
  • [머니S포토] 코엑스 아쿠아리움, 산타마을 놀러온 '인어공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