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명댄서, 음주운전해 벌금형 선고… 서바이벌 출신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법원. /사진=뉴스1
법원. /사진=뉴스1

만취 상태로 20㎞를 운전한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유명 댄서가 벌금형을 선고받았다.

서울동부지법 형사2단독 이형주 판사는 25일 음주운전 혐의로 기소된 댄서 김모씨(29)에게 벌금 1200만원을 선고했다고 밝혔다.

재판부에 따르면 김씨는 지난 7월1일 오전 7시52분쯤 서울 광진구 건국대학교 주변에서 영등포구 올림픽대로 서울교 인근까지 약 20㎞를 운전한 혐의를 받고 있다.

당시 김씨의 혈중알코올농도는 0.225%로 면허 취소 수준이었다. 김씨는 경찰의 정차 요구에도 응하지 않고 약 2.3㎞를 운전했다.

재판부는 “사고 없는 단순 음주운전이었다”며 "초범인 점을 참작해 벌금형을 선택한다"고 양형 이유를 설명했다.

한편 김씨는 과거 케이블 TV 댄스 서바이벌 프로그램에 출연한 바 있다.
 

정소영
정소영 wjsry21emd@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산업1팀 유통 담당 정소영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013.93하락 71.9718:01 01/18
  • 코스닥 : 944.67하락 19.7718:01 01/18
  • 원달러 : 1103.90상승 4.518:01 01/18
  • 두바이유 : 55.10하락 1.3218:01 01/18
  • 금 : 55.39하락 0.3118:01 01/18
  • [머니S포토] 코로나19 대응 및 백신 접종 계획 관련 국민의당·대한의사협회 간담회
  • [머니S포토] 오늘부터 카페서 1시간 이용 가능
  • [머니S포토] '국정농단' 이재용, 징역2년 6개월 법정구속
  • [머니S포토] 문재인 대통령 "이명박·박근혜 사면 지금 말할 때 아냐"
  • [머니S포토] 코로나19 대응 및 백신 접종 계획 관련 국민의당·대한의사협회 간담회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