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인왕 눈 앞에"… 조아연, 박세리 인비테이셔널 연장 끝 우승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사진=뉴스1 DB.(KLPGA 제공)
사진=뉴스1 DB.(KLPGA 제공)

신인 조아연(19·볼빅)이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 투어 OK저축은행 박세리 인비테이셔널(총상금 8억원)에서 연장 접전 끝에 시즌 두 번째 우승을 차지했다.

조아연은 29일 강원도 춘천 엘리시안 강촌(파71·6329야드)에서 열린 대회 최종 라운드에서 버디 4개, 보기 1개를 기록해 3언더파 68타를 적어냈다.

조아연은 최종합계 17언더파 196타를 기록했다. 1라운드부터 이날 3라운드까지 선두를 지켰왔지만 마지막 18번홀에서 보기를 기록하며 최혜진(20·롯데), 김아림(24·SBI저축은행)과 연장전에 돌입했다.

김아림은 18번 홀에서 진행된 연장 1차전에서 파를 지키지 못하며 먼저 탈락했다. 조아연은 3차 연장에서 버디를 기록해 최혜진을 제치고 최종 우승컵을 들었다.

조아연은 지난 4월 롯데렌터카 여자오픈 우승 이후 5개월 만에 시즌 2승을 달성했으며 신인상 포인트에서도 선두를 유지했다. 조아연의 신인상 포인트는 2115점으로 2위 임희정(1610점)에 505점 앞서 있다.

 

장우진
장우진 jwj17@mt.co.kr

머니S 금융증권부 장우진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393.26상승 14.0610:54 03/21
  • 코스닥 : 803.87상승 1.6710:54 03/21
  • 원달러 : 1307.50하락 2.610:54 03/21
  • 두바이유 : 70.31하락 4.5310:54 03/21
  • 금 : 1982.80상승 9.310:54 03/21
  • [머니S포토] 엔믹스, 'exp?rgo(엑스페르고)'로 컴백
  • [머니S포토] 우크라 참전 '이근' 여권법위반·도주치상 혐의 첫 공판
  • [머니S포토] 민주당 최고위 입장하는 이재명 대표
  • [머니S포토] 국힘 최고위 들어서는 김기현 대표
  • [머니S포토] 엔믹스, 'exp?rgo(엑스페르고)'로 컴백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