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의나라 서휘, 따뜻한 감성 가진 고려 무사 연기에 안방극장 열광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 사진=JTBC 방송 캡처
/ 사진=JTBC 방송 캡처
지난 4일 첫 방송된 JTBC 새 드라마 <나의 나라>가 안방극장을 휘몰아쳤다.

첫 방송된 나의 나라에서 양세종은 신념을 지키기 위해 목숨도 내던지는 무사 서휘로 변신했다. 서휘는 녹록지 않는 현실을 살아가면서 동생 서연(조이현 분)에 대한 책임감이 강한 인물이다.

서휘는 절친한 벗이었지만 원수 사이가 된 남선호(우도환 분)와의 불꽃 튀는 대립 연기로 무거운 분위기를 이끌었다. 궁핍한 현실 때문에 세상 일에 무심하지만 동생 서연에게만큼은 둘도 없는 따뜻한 오라버니로 가슴을 먹먹하게 했다. 서휘는 아버지이자 고려 제일검이었던 서검(유오성 분)에게 물려받은 무재와 기개를 표현했다.

양세종은 <낭만닥터 김사부>를 시작으로 <사임당 빛의 일기>, <듀얼>, <사랑의 온도>, <서른이지만 열일곱입니다>를 거치며 연기력과 대중성을 인정받은 배우다.

앞으로 양세종은 나의 나라에서 액션과 가슴 아픈 감정 연기를 통한 열연을 보여줄 예정이다.
 

김노향
김노향 merry@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산업2팀 김노향 기자입니다. 부동산·건설과 관련한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39.22하락 15.213:40 07/26
  • 코스닥 : 1053.75하락 1.7513:40 07/26
  • 원달러 : 1152.40상승 1.613:40 07/26
  • 두바이유 : 74.10상승 0.3113:40 07/26
  • 금 : 72.25상승 0.8213:40 07/26
  • [머니S포토] '공모주 대어' 카카오뱅크 청약 접수 돌입
  • [머니S포토] 국회 국방위, 청해부대 집단감염 긴급현안질의
  • [머니S포토] 송영길 "민주당 후보들 간 지역주의 논란 벌어지는 것 매우 유감스러"
  • [머니S포토] 이준석 "우리당 탄핵으로 서로 헐뜯는 문화 사라지게 했다"
  • [머니S포토] '공모주 대어' 카카오뱅크 청약 접수 돌입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