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성령 “아이마스크 5시간 붙였더니 괴물같아”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사진=김성령 SNS
/사진=김성령 SNS

배우 김성령이 아이 마스크 부작용이 발생한 사진을 공개했다.

5일 김성령은 자신의 SNS에 “붙이고 5시간 잠듦(원래는 15~30분이라 쓰여있음) 그래도 이 정도일 줄이야”라는 글과 함께 두장의 사진을 게시했다.

그러면서 김성령은 “어젯밤엔 눈두덩까지 부어서 괴물 같았음. 아침에 병원 가서 주사 맞고 약 바르고 약 먹고 이 정도로 돌아옴. ‘미저리’ 첫 울산 공연, 물론 작품이 중요하지만 그래도 좋은 모습 못 보여드려 송구합니다”라고 밝혔다.

김성령은 울산에서 공연 중인 연극 ‘미저리’에서 애니 윌크스 역을 맡아 열연을 펼치고 있다.

 

박흥순
박흥순 soonn@mt.co.kr

<머니S> 산업1팀 IT담당 박흥순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535.53상승 7.5912:51 08/16
  • 코스닥 : 834.51상승 2.8812:51 08/16
  • 원달러 : 1309.80상승 7.412:51 08/16
  • 두바이유 : 94.60하락 3.6412:51 08/16
  • 금 : 1798.10하락 17.412:51 08/16
  • [머니S포토] 빌게이츠 "감염병 국제 공조에 한국의 큰 역할 기대"
  • [머니S포토] 논의하는 우상호·박홍근·진성준
  • [머니S포토] 권성동 "시민단체, 민주당 정치예비군 전락…철저한 검증 필요"
  • [머니S포토] 공판 마친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
  • [머니S포토] 빌게이츠 "감염병 국제 공조에 한국의 큰 역할 기대"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