딘딘 냉장고 본 김희철 '경악'… "백종원이 보면 은퇴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딘딘 냉장고. /사진=SBS '미운우리새끼' 방송화면 캡처
딘딘 냉장고. /사진=SBS '미운우리새끼' 방송화면 캡처

가수 딘딘이 이사 가기 전 청소를 하기 위해 김희철을 집으로 초대했다

지난 6일 방송된 SBS 예능프로그램 '미운우리새끼'에서는 김희철이 딘딘 집을 방문, 입구부터 경악하는 모습을 보였다. 
딘딘은 "문제가 생겼다, 이사를 가야하는데 사람들이 집을 보러 안 온다"면서 "혼자서 이 집을 어떻게 치워야할지 모르겠다. 깨끗한 형이 같이 치우자"고 제안했다. 

이어 공개된 딘딘의 냉장고에는 유통기한이 훨씬 지난 채 방치된 음식들이 가득했다. 이를 본 김희철은 "너 술취해서 이런 거 먹으면 죽는다"며 "너 이거 백종원 형님이 보면 너 은퇴다"고 기겁했다.

이에 딘딘은 "그럼 그냥 가라"면서 민망해했고, 방으로 이동했다. 역시나 너저분한 방을 보며 김희철은 "래퍼 중에 네가 제일 더러울 것"이라 말하면서 유통기한이 지난 음식만 있는 딘딘을 걱정했다. 

그는 또 "너희 부모님이 보시면 충격받겠다"고 하자, 딘딘은 "촬영하면 바로 뻗는다"고 변명했다. 

깔끔왕 김희철 지도하의 딘딘하우스가 정리가 되어갔고, 청소에 성공했다. 딘딘은 "새집은 좀 개끗하게 살테니 놀러와라"고 하자, 김희철은 "안 갈 거다"고 거절해 폭소하게 했다.

딘딘은 "형이 기적을 만들어, 이런 집인지 2년 동안 몰랐다, 형이랑 결혼하는 사람 좋겠다"면서 "나처럼 사는 것보다 형처럼 사는 것이 낫다"며 감탄, 김희철은 "나 완전 깔끔, 우리 누나는 나보다 더 깔끔, 조카들도 깔끔하다"며 집안 내력이라 전해 눈길을 끌었다.

이에 딘딘은 "이사청소는 언제 오냐"며 또 한번 김희철 소환을 예고해 두 사람의 다음 만남에 대해 방송에 흥미로움을 안겼다.
 

강소현
강소현 kang4201@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강소현 기자입니다. 이메일로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605.87하락 41.5118:01 05/24
  • 코스닥 : 865.07하락 18.5218:01 05/24
  • 원달러 : 1266.20상승 2.118:01 05/24
  • 두바이유 : 109.47상승 1.418:01 05/24
  • 금 : 1847.80상승 5.718:01 05/24
  • [머니S포토] 이재명 '계양 테크노밸리 마스터플랜 발표'
  • [머니S포토] 손 맞잡은 이준석·한덕수
  • [머니S포토] 송영길 서울시장 후보 "유엔을 서울로"
  • [머니S포토] '신기업가정신' 선포식 개최
  • [머니S포토] 이재명 '계양 테크노밸리 마스터플랜 발표'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