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승철 딸바보 면모, 사윗감 질문에 '발끈' "왜이래"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이승철 딸바보. /사진=미우새 방송캡처
이승철 딸바보. /사진=미우새 방송캡처

가수 이승철이 딸바보 면모를 보였다. 지난 6일 방송된 SBS 예능 ‘미운우리새끼’에는 이승철이 스페셜MC로 출연해 가족에 대한 솔직한 이야기를 들려줬다.

이날 MC 서장훈은 "이승철 씨도 딸 바보로 굉장히 유명하다. 지방 공연이 있을 때마다 데리고 다닌다고 한다"고 언급했다.

이승철은 "저는 지금 홍콩에 산다. 제가 성대 수술을 할 때쯤 딸이 홍콩으로 학교를 옮기게 됐다. 때문에 수술을 하고 1년을 쉬면서 늘 딸과 함께 시간을 보냈다"며 "그 시간이 정말 소중하다는 걸 느꼈다. 그 행복은 진자 이루 말할 수가 없었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이승철은 '저희 애가 노래를 잘한다"는 깨알 자랑도 놓치지 않았다. 이승철은 "이번 크리스마스 공연 때는 딸과 함께 듀엣을 할 계획도 있다"고 전해 눈길을 끌었다.

또 이승철은 딸에게 가장 감동받을 때를 꼽았다. 그는 "딸이 내 껌딱지일 때 제일 감동받는다"며 "'아빠'하면서 뛰어 들 때가 최고다. 아들은 그런 게 좀 덜하지 않나"라고 말했다.

이에 옆에서 지켜보던 신동엽 역시 폭풍 공감하며 '딸 바보'로 의기투합했다.

마지막으로 신동엽은 이승철에게 "만약 이 중에 딸의 사윗감을 골라야한다면?"이라고 물었고, 서장훈은 "기억 못하실까봐 읽어드리겠다"며 출연자들을 읊었다. 이승철은 "심한 거 아니냐. 나한테 왜 이러냐"며 끝내 사위감을 고르지 못했다.
 

김유림
김유림 cocory0989@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14.55상승 21.8918:01 01/20
  • 코스닥 : 977.66상승 19.9118:01 01/20
  • 원달러 : 1100.30하락 2.618:01 01/20
  • 두바이유 : 55.90상승 1.1518:01 01/20
  • 금 : 55.19상승 118:01 01/20
  • [머니S포토] 에이미 "한국 돌아와서 기쁘다"
  • [머니S포토] 한산한 인천공항 입국장
  • [머니S포토] 국민의힘 잃어버린 10년, 인사 나누는 주호영-유승민
  • [머니S포토] 회의 앞서 대화 나누는 박병석 의장
  • [머니S포토] 에이미 "한국 돌아와서 기쁘다"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