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LDS 3차전] 류현진, 1회말 소토에게 2점 홈런 '불안한 출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LA 다저스 투수 류현진. /사진=로이터
LA 다저스 투수 류현진. /사진=로이터

LA 다저스 류현진이 2019년 가을야구 첫 경기에서 불안한 출발을 보였다. 

류현진은 7일(한국시간) 미국 워싱턴D.C. 내셔널스파크에서 열린 2019 메이저리그(MLB) 내셔널리그 디비전시리즈(NLDS) 워싱턴 내셔널스와의 3차전 경기에 선발투수로 등판했다.

그는 1회말 상대 선두타자 트레이 터너를 땅볼로 돌려세운 뒤 애덤 이튼에게 볼넷을 내줬다. 이어 앤서니 렌돈은 뜬공 처리했지만 4번타자 후안 소토가 약간 뜬 속구를 가운데 담장을 넘기는 2점 홈런으로 바꾸며 워싱턴이 선제 득점을 가져갔다.

류현진은 5번타자 하위 켄드릭을 유격수 땅볼로 처리하며 더이상의 실점은 내주지 않았다.
 

  • 0%
  • 0%
  • 코스피 : 2587.31하락 38.6712:03 05/19
  • 코스닥 : 860.23하락 11.3412:03 05/19
  • 원달러 : 1273.60상승 712:03 05/19
  • 두바이유 : 109.79하락 1.0912:03 05/19
  • 금 : 1815.90하락 2.312:03 05/19
  • [머니S포토] '선거운동첫날'…산자위 텅 빈 여야 의원들 자리
  • [머니S포토] 국회 제1차 예산결산특별위원회 전체회의
  • [머니S포토] 막오른 6.1 선거운동, 민주당 인천 선대위 출정식
  • [머니S포토] 김은혜 "尹 정부 부동산 정책 경기도가 중심…1기 신도시 재건축 등 이뤄낼 것"
  • [머니S포토] '선거운동첫날'…산자위 텅 빈 여야 의원들 자리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