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LDS 3차전] '9탈삼진' 산체스, 불펜 방화로 빛 바래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워싱턴 내셔널스 투수 아니발 산체스가 7일(한국시간) 미국 워싱턴D.C.에서 열린 2019 메이저리그 내셔널리그 디비전시리즈 3차전 LA 다저스와의 경기에서 5회초 맥스 먼시에게 홈런을 맞은 뒤 허망하게 홈 쪽을 바라보고 있다. /사진=로이터
워싱턴 내셔널스 투수 아니발 산체스가 7일(한국시간) 미국 워싱턴D.C.에서 열린 2019 메이저리그 내셔널리그 디비전시리즈 3차전 LA 다저스와의 경기에서 5회초 맥스 먼시에게 홈런을 맞은 뒤 허망하게 홈 쪽을 바라보고 있다. /사진=로이터

아니발 산체스가 호투를 펼쳤음에도 불펜이 무너지며 빛이 바랬다.

산체스는 7일(이하 한국시간) 미국 워싱턴D.C. 내셔널스파크에서 열린 2019 메이저리그(MLB) 내셔널리그 디비전시리즈(NLDS) 3차전 LA 다저스와의 경기에 선발투수로 등판했다.

그는 이날 경기에서 작 피더슨, 코디 벨린저, 코리 시거 등 다저스가 자랑하는 강타자들을 삼진으로 돌려세우는 등 5이닝 4피안타(1피홈런) 9탈삼진 1실점의 호투를 선보였다.

산체스는 1회초 선두타자 피더슨을 볼넷으로 출루시켰지만 맥스 먼시를 우익수 뜬공 처리했다. 저스틴 터너가 좌전 안타로 나간 1사 1, 2루 상황에서는 벨린저를 헛스윙 삼진으로 돌려세웠고, 시거에게 볼넷을 내줘 만루가 됐지만 A.J.폴락을 다시 삼진 처리해 위기를 넘겼다.

2회초 가빈 럭스, 러셀 마틴, 류현진을 연달아 삼진 아웃시키는 괴력을 선보인 산체스는 3회에도 피더슨을 삼진으로 잡아낸 데 이어 먼시와 벨린저를 각각 3루수 땅볼, 우익수 뜬공으로 멈춰세우며 다저스 중심타선을 단단히 묶었다.

산체스는 4회도 폴락과 마틴에게 삼진을 따내며 단 4타자만으로 이닝을 끝냈다. 그러나 5회 2사 상황에서 타석에 선 먼시에게 우중월을 넘기는 솔로 홈런을 맞아 무실점 행진을 끝냈다. 그는 5회말 1사 1루 상황에서 대타 라이언 짐머맨으로 교체됐다.

다저스 타선의 반격은 산체스가 내려간 뒤 시작됐다. 6회초 선두타자 벨린저가 바뀐 투수 패트릭 코빈을 상대로 극단적 수비시프트를 뚫어내는 안타를 만들었다.

코빈은 시거와 폴락을 연속 삼진 잡아내며 이닝을 끝내는 듯 싶었지만, 럭스의 대타로 나온 데이비드 프리즈가 안타를 치며 2사 1, 3루 기회를 만들었고 마틴이 주자를 싹쓸이하는 2타점 적시 2루타를 기록, 3-2 역전에 성공했다.

다저스는 뒤이어 대타 키케 에르난데스의 2타점 적시 2루타와 터너의 3점 홈런을 포함해 6회에만 7득점을 내며 산체스가 사라진 워싱턴 마운드에 폭격을 가했다.

1984년생 베테랑인 산체스는 올시즌 리그에서 11승8패 3.85의 평균자책점, 134탈삼진으로 눈에 띄는 활약을 펼치지는 못했다. 역대 포스트시즌에서도 2승5패 3.12의 평균자책점만을 기록했으나 이날 경기에서는 강력한 모습으로 다저스 타선을 곤란하게 만들었다. 그러나 지난 4일 열린 1차전 선발이었던 코빈의 난조 속에 아쉽게 이번 시즌 포스트시즌 1승을 미뤄야 했다.
 

안경달
안경달 gunners92@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기자 안경달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22.56하락 17.7518:03 01/27
  • 코스닥 : 985.92하락 8.0818:03 01/27
  • 원달러 : 1104.40하락 2.118:03 01/27
  • 두바이유 : 55.64하락 0.0418:03 01/27
  • 금 : 55.32하락 0.0918:03 01/27
  • [머니S포토] '외신기자 정책토론회' 질의 답하는 정세균 국무총리
  • [머니S포토] 취재진 질문 답하는 나경원
  • [머니S포토] 공약 발표하는 오세훈
  • [머니S포토] 남산생활치료센터 고충 경청하는 안철수 국민의당 대표
  • [머니S포토] '외신기자 정책토론회' 질의 답하는 정세균 국무총리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