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쌍트로 출시’ 21년… 현대차, 인도서 900만대 만들었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쌍트로./사진=현대자동차
쌍트로./사진=현대자동차

현대자동차 인도법인이 7일 누적생산량 900만대를 달성했다. 1998년 첫 차 ‘쌍트로’를 생산한 지 21년 만에 달성한 기록이다. 

1996년 인도법인을 설립한 현대차는 1998년 첸나이 공장에서 첫 모델로 경차 '아토스'를 개조한 '쌍트로'를 양산하기 시작했다. 이후 8년 만인 2006년에 100만대 판매를 넘어섰다. 2008년 2공장을 건설하며 생산량이 크게 늘었고 같은 해 200만대 판매를 돌파했다. 이후 평균적으로 16∼19개월마다 100만대씩 생산하고 있다. 2018년 6월엔 누적 생산량 800만대를 기록했다. 

최근 인도 자동차 시장이 침체된 가운데서도 현대차는 시장 점유율을 높여가고 있다. 인도자동차제조협회(SIAM) 통계(2019년 4∼8월)에 따르면 현대차의 점유율은 18.4%로 작년 같은 기간보다 2.8%포인트(p) 올랐다. 현지 업체 중 이번 조사 기간에 시장 점유율이 2%포인트 이상 상승한 곳은 현대차가 유일하다. 

또 현대차는 9월 30일 시장조사업체인 J.D. 파워가 발표한 인도 고객만족도(고객 서비스 지수) 조사에서 3년 연속 1위를 차지하기도 했다.
 

전민준
전민준 minjun84@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전민준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013.93하락 71.9718:01 01/18
  • 코스닥 : 944.67하락 19.7718:01 01/18
  • 원달러 : 1103.90상승 4.518:01 01/18
  • 두바이유 : 55.10하락 1.3218:01 01/18
  • 금 : 55.39하락 0.3118:01 01/18
  • [머니S포토] 코로나19 대응 및 백신 접종 계획 관련 국민의당·대한의사협회 간담회
  • [머니S포토] 오늘부터 카페서 1시간 이용 가능
  • [머니S포토] '국정농단' 이재용, 징역2년 6개월 법정구속
  • [머니S포토] 문재인 대통령 "이명박·박근혜 사면 지금 말할 때 아냐"
  • [머니S포토] 코로나19 대응 및 백신 접종 계획 관련 국민의당·대한의사협회 간담회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