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역’ 이름 들어간 역세권 아파트 고공행진… 이유는?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단지명에 ‘역’ 이름이 들어간 역세권 아파트의 인기가 높다. /사진=이미지투데이
단지명에 ‘역’ 이름이 들어간 역세권 아파트의 인기가 높다. /사진=이미지투데이
아파트 단지명에 ‘역’ 이름이 들어간 아파트 인기가 꾸준히 상승 중이다. ‘역세권’ 입지를 단지명을 통해 부각시킨 이들 단지는 청약 완판을 이어가며 2015년부터 현재까지 5년째 1순위 마감률을 경신하고 있다.

8일 부동산 전문 리서치업체 리얼투데이에 따르면 금융결제원 자료를 바탕으로 지난 2015년부터 올 9월까지 분양된 전국 단지를 분석한 결과 단지명에 ‘역’ 이름이 들어간 아파트는 총 185개였으며 이 중 119개 단지가 1순위 청약 마감에 성공해 64.32%의 마감률을 기록했다.

특히 단지명에 ‘역’ 이름이 들어간 아파트의 1순위 마감률은 해마다 경신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2015년 54.16%(48개 중 26개 마감)를 기록했던 1순위 마감률이 2016년 58.82%(34개 중 20개 마감)까지 올랐고 뒤이어 ▲2017년 67.56%(37개 중 25개 마감) ▲2018년 70.96%(31개 중 22개 마감) ▲2019년(1~9월) 74.28%(35개 중 26개 마감)의 마감률을 나타내며 상승세가 꾸준하다.

‘역’ 이름이 들어간 아파트의 1순위 마감률이 일반 아파트 보다 10% 이상 더 높게 나타나고 있다는 점도 눈에 띈다.

같은 기간 일반 아파트의 1순위 마감률은 ▲2015년 41.03% ▲2016년 45.91% ▲2017년 48.18% ▲2018년 46.10% ▲2019년(1~9월) 52.85%를 기록했다.

업계 관계자는 “교통여건은 과거부터 현재까지 주거지 선택에 있어 중요 요소로 꼽히고 있다”며 “단지명에 ‘역’ 이름이 들어가 역세권 입지임을 바로 인지할 수 있는 단지가 수요자들에게 높은 관심을 받는 것은 당연하다”고 말했다.

한편 분양 예정인 ‘역’ 이름이 들어간 주요 단지는 ▲여주역 푸르지오 클라테르 ▲힐스테이트 천호역 ▲힐스테이트 사하역 ▲e편한세상 초지역 센트럴포레 ▲대구역 오페라 W ▲죽전역 화성파크드림 등이다.
 

김창성
김창성 solrali@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김창성 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100%
  • 0%
  • 코스피 : 3252.13상승 2.8118:01 06/14
  • 코스닥 : 997.41상승 6.2818:01 06/14
  • 원달러 : 1116.70상승 5.918:01 06/14
  • 두바이유 : 72.69상승 0.1718:01 06/14
  • 금 : 71.18상승 0.4718:01 06/14
  • [머니S포토] E스포츠 경기장 방문 이낙연, 팀 유니폼 앞에서...
  • [머니S포토] 30대 당대표 '이준석' 박수속에 국힘 의총 참석
  • [머니S포토] 코로나19 백신 언급하는 與 '송영길'
  • [머니S포토] 이준석 체재 국민의힘 첫 최고위
  • [머니S포토] E스포츠 경기장 방문 이낙연, 팀 유니폼 앞에서...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