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원진, 국감서 “너 뭐라고 했어” 고함친 이유는?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조원진 우리공화당 공동대표. /사진=뉴시스
조원진 우리공화당 공동대표. /사진=뉴시스

국회 행정안전위원회가 국정감사 초반부터 반말과 고성이 오갔다. 다툼의 시작은 '조국'이었다.

소병훈 더불어민주당 의원은 8일 국회에서 박영수 중앙선거관리위원회 사무총장과의 질의 과정 당시 "조국씨의 현직이 뭔가. 법무부 장관을 굳이 전직으로 불러야 할 이유가 있느냐"고 문제제기했다.

소 의원은 "권은희 (바른미래당) 의원에게 수서경찰서 전 수사과장이라고 불러도 되나. 조국 법무부 장관이 전 청와대 민정수석일 때 이렇게 부르는 것이지 비비 꼴 필요가 뭐가 있나"고 말했다.

자유한국당 등 야당 의원들이 반발하자 소 의원은 "저는 초선 의원이지만 정말 그런 덜 떨어진 옛날 정치 안 했으면 좋겠다"며 "우리 재선, 삼선 의원님들 정말 정신 좀 차렸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고성이 오가는 중 이재정 민주당 의원은 "(박근혜 전) 대통령이 탄핵됐을 때 (같이) 탄핵됐어야 될 의원들이 한 두 명 (있다)"이라고 거들자 조원진 우리공화당 의원이 "야! 너 뭐라고 얘기했어"라며 반발했다.

소 의원은 여상규 법제사법위원장이 전날 욕설 논란을 일으킨 것을 언급하며 "상임위에서 말이야. X신이라고 하고"라고 말했다.

전혜숙 행안위원장이 "국회의원들이 국회를 존중하지 않으면 누가 우리를 존중하겠나. 서로 존중해주길 바란다"고 말하며 소동은 정리됐다.
 

김현준
김현준 hjsoon@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이슈팀 김현준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100%
  • 코스피 : 3263.88상승 23.0915:30 06/22
  • 코스닥 : 1011.56상승 0.5715:30 06/22
  • 원달러 : 1131.90하락 2.815:30 06/22
  • 두바이유 : 74.90상승 1.3915:30 06/22
  • 금 : 71.79상승 0.8115:30 06/22
  • [머니S포토] 국회 대정부 질문 생각에 잠긴 '송영길'
  • [머니S포토] 국회 행안위 주재하는 서영교 위원장
  • [머니S포토] 정세균 전 국무총리 초청 왁자지껄 토론회
  • [머니S포토] 국내외 아우르는  이재명 지지 '공명포럼' 발족
  • [머니S포토] 국회 대정부 질문 생각에 잠긴 '송영길'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