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힌드라, 독일 ZF와 공식 파워트레인 파트너십 발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마힌드라 신규 M6 일렉트로 차량. /사진=마힌드라
마힌드라 신규 M6 일렉트로 차량. /사진=마힌드라
인도 마힌드라 그룹(이하 마힌드라)의 마힌드라 레이싱은 ZF 프리드리히스하펜 AG(이하 ZF)와의 공식 파워트레인 파트너십을 14일 발표했다. 이와 함께 ‘ABB FIA 포뮬러 E 챔피언십’의 2019-2020시즌을 앞두고 포뮬러 E에 출전할 선수 명단도 공개했다. 

마힌드라는 글로벌 자동차 부품 제조 기업인 ZF를 마힌드라 레이싱의 공식 파워트레인 파트너로 선정했다. 양사는 2020-2021 시즌 전기차 드라이브라인 설계와 제조를 시작했다. 섀시 개발, 충격흡수 장치, 엔지니어링 서비스 등 마힌드라 레이싱의 시즌 6 캠페인을 위해 협력 중이다.

양사는 전기모터 외에도 단일 기어, 고효율 전송 및 전력 전자장치 개발도 진행하고 있다. 이번 파트너십의 일환으로 ZF는 마힌드라의 M5 일렉트로 차량을 새롭게 각색한 M6 일렉트로의 설계도 담당한다.

이번에 마힌드라 레이싱과 2019-2020 포뮬러 E 챔피언십을 함께할 선수로는 기존 소속 선수인 제롬 담브로시오와 지난해 신인으로 합류해 포뮬러 E에 데뷔한 파스칼 베를라인이 선정됐다. 이들은 마힌드라의 신규 ‘M6일렉트로’ 차량으로 경기를 치르게 된다.

제롬 담브로시오 선수는 “지난 한해 동안 함께해 준 마힌드라 레이싱에 감사하며 이번 시즌에도 계속해서 함께하게 돼 정말 기쁘게 생각한다”며 “지난 시즌 우리는 놀라운 성적으로 출발했고 후반에 어려움을 겪기도 했지만 한팀으로 가능성을 보였다고 생각한다. 이번 시즌에서도 우승을 목표로 더욱 강해진 모습을 보여주고 싶다”고 소감을 밝혔다.

마힌드라 레이싱 소속으로 두 시즌 연속 출전하게 된 제롬 담브로시오는 지난 시즌 사우디아라비아 다리야 E-Prix에서 마힌드라 레이싱에 첫 3위권 진입의 영광을 안겨준 장본인이다. 이후 모로코 마라케시에서 열린 E-Prix에서는 마힌드라 소속으로 첫번째 우승을 거뒀다.

파스칼 베를라인 선수는 “지난해 신인으로 포뮬러 E에 처음 출전했다. 올해 더 나은 성적을 거두기 위해 좋은 경험을 많이 쌓았다고 생각한다”며 “지난 여름 우리는 이번 시즌을 위해 열심히 노력했고 다시 한번 팀으로서 함께 뛸 수 있게 돼 기대가 크다”고 말했다.

지난 시즌 신인으로 마힌드라 레이싱에 합류한 파스칼 베를라인은 멕시코 시티 E-Prix에서 처음으로 폴포지션을 차지하고 두 번의 패스티스트 랩을 기록하는 등 인상적인 활약을 펼쳤다.

한편 마힌드라는 2014년 시즌부터 인도 기업으로는 최초이자 유일하게 포뮬러E 챔피언십에 출전하고 있다. 포뮬러 E 챔피언십의 2019-2020 시즌은 오는 11월 사우디아라비아에서 개최된다.

 

  • 0%
  • 0%
  • 코스피 : 2586.62하락 39.3610:06 05/19
  • 코스닥 : 859.13하락 12.4410:06 05/19
  • 원달러 : 1273.60상승 710:06 05/19
  • 두바이유 : 109.79하락 1.0910:06 05/19
  • 금 : 1815.90하락 2.310:06 05/19
  • [머니S포토] 이창양 산업 장관, 취임 첫 행보로 대한상의 찾아
  • [머니S포토] 기재부·중소기업인 대화, 인사 나누는 추경호 부총리
  • [머니S포토] 예린, 첫 솔로 무대
  • [머니S포토] 5·18 민중항쟁 제42주년 서울기념식
  • [머니S포토] 이창양 산업 장관, 취임 첫 행보로 대한상의 찾아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