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국 장관, 법무부 떠나며 "한명의 시민으로 돌아간다"(종합)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사의를 표명한 조국 법무부 장관이 14일 오후 정부과천청사 법무부를 나서는 모습. /사진=뉴스1
사의를 표명한 조국 법무부 장관이 14일 오후 정부과천청사 법무부를 나서는 모습. /사진=뉴스1

조국 법무부 장관이 전격 사퇴를 표명한 뒤 “이제 한 명의 시민으로 돌아간다”는 말을 남긴 채 퇴근했다.

조 장관은 14일 법무부 정부과천청사를 나오면서 “국민 여러분께 죄송하고, 송구하고, 감사하고, 고맙다”며 이같이 밝혔다.

그는 “법무부 혁신과 검찰 개혁의 과제는 저보다 훌륭한 후임자가 맡게 될 것”이라며 “더 중요하게는 국민들이 마지막 마무리를 해주실 것이라 믿는다”고 말했다다. 이어 “언론인 여러분께도 감사드린다. 고맙다”며 마지막 인사를 건넸다.

조 장관은 ‘언제 처음 사퇴를 결심했는가’, '검찰 개혁 임무를 완수했다고 생각하는가' 등 기자들의 질문에는 답하지 않고, 준비된 차량에 올라탔다.

법무부 간부들은 박수로 그의 마지막 퇴근길을 배웅했다.

앞서 조 장관은 이날 오후 2시 ‘검찰 개혁을 위한 불쏘시개 역할은 여기까지다’며 취임한 지 35일 만에 사의를 표명했다.
 

  • 0%
  • 0%
  • 코스피 : 2592.34하락 33.6418:01 05/19
  • 코스닥 : 863.80하락 7.7718:01 05/19
  • 원달러 : 1277.70상승 11.118:01 05/19
  • 두바이유 : 109.79하락 1.0918:01 05/19
  • 금 : 1815.90하락 2.318:01 05/19
  • [머니S포토] 6.1 지방 선거운동 돌입, 준비된 서울 일꾼은 누구
  • [머니S포토] 김동연 더불어민주당 경기도지사 후보 출정식
  • [머니S포토] 한국지엠 노동조합 과거 활동 사진보는 '이재명'
  • [머니S포토] 6.1 지선 운동 당일, 귀엣말 나누는 국힘 이준석과 권성동
  • [머니S포토] 6.1 지방 선거운동 돌입, 준비된 서울 일꾼은 누구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