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시·베트남 하이즈엉성 노동단체, ‘정책교류 위한 간담회’ 개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베트남 하이즈엉성 노동단체 ‘정책교류 위한 간담회’. / 사진제공=수원시
베트남 하이즈엉성 노동단체 ‘정책교류 위한 간담회’. / 사진제공=수원시
수원시의 국제자매도시인 베트남 하이즈엉성의 노동단체 대표단이 지난 15일 수원시청을 방문해 노동정책을 비롯한 정책교류 방안을 논의했다.

이번 교류는 수원시와 하이즈엉성이 2013년 10월 체결한 우호도시 교류협약에 따른 것이다. 협약 이후 매년 양 도시 대표단이 상호 방문하고 있다.

이날 원영덕 수원시 경제정책국장, 한국노총 수원지역본부 관계자와 메이 쑤어 안 하이즈엉성 노총 의장 등으로 구성된 하이즈엉성 대표단(5명)은 시청 영상회의실에서 간담회를 열었다.

원영덕 경제정책국장은 “수원시는 지난 1월 전국 지자체에서 유일하게 ‘노동정책과’를 신설·운영하는 등 노사 화합을 목표로 다양한 노동정책을 전개하고 있다”며 “수원시의 경험을 하이즈엉성과 적극적으로 공유하고, 양 도시의 15년 우정을 이어갈 것”이라고 덧붙였다.

메이 쑤어 안 의장은 “하이즈엉성도 노사 화합을 가장 중요하게 생각한다”면서 “2020년에도 수원시와 노동정책·문화 등 다양한 분야에서 활발한 교류가 이어질 것”이라고 기대했다. 이어 “아름답고 관광자원이 뛰어난 하이즈엉성에 언제든 방문해 달라”고 말했다.

지난 14일 수원을 찾아 한국노총 수원지부·삼성전자 등을 방문한 하이즈엉성 대표단은 19일까지 한국에 머무를 예정이다. 대표단은 한국노총 제주본부·택시노련(택시노동조합연맹) 제주본부 등을 방문하고 일정을 마무리한다.

수원시와 하이즈엉성은 2004년 7월 자매결연을 하고, 2013년 10월에는 우호도시 교류협약을 체결했다. 문화·체육 등 다양한 분야에서 교류를 이어왔다.

지난 2월에는 자매결연 15주년을 맞아 ‘대한민국 수원시-베트남 하이즈엉성 교류·협력 계획(2019~2022)’ 실행 협약을 체결하고, ▲지속가능발전 ▲경제 ▲문화예술 ▲스포츠 ▲학생 교류 ▲지방 외교 등 6개 분야에서 교류·협력을 약속한 바 있다.


 

수원=김동우
수원=김동우 bosun1997@mt.co.kr

머니s 경기인천지역을 담당하고 있는 김동우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25.08하락 25.3918:05 01/31
  • 코스닥 : 740.49상승 1.8718:05 01/31
  • 원달러 : 1231.90상승 4.518:05 01/31
  • 두바이유 : 82.63하락 1.5418:05 01/31
  • 금 : 1939.20하락 6.418:05 01/31
  • [머니S포토] 비비지, 계묘년 토끼해 맞아 미니3집 '베리어스'로 컴백
  • [머니S포토] 유연석X차태현, 유쾌한 멍뭉미 형제
  • [머니S포토] 이재명 "미분양 주택 분양가 매입, 부실 건설사 특혜"
  • [머니S포토] 박홍근 "검찰, 이재명 소환 세번째까지가 국민 상식"
  • [머니S포토] 비비지, 계묘년 토끼해 맞아 미니3집 '베리어스'로 컴백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