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혜교 악플러' 명예훼손 및 모욕혐의 검찰 송치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송혜교. /사진=임한별 기자
송혜교. /사진=임한별 기자

배우 송혜교를 향해 악성 댓글을 작성하고 루머를 퍼트린 누리꾼 2명이 기소 의견으로 검찰에 송치됐다.

경기 분당경찰서는 지난 15일 누리꾼 A씨와 B씨를 각각 정보통신망법상 명예훼손 및 모욕혐의로 기소 의견을 적용해 검찰에 송치했다.

경찰에 따르면 A씨는 송혜교가 배우 송중기와 이혼 절차를 밟는다는 사실이 알려졌던 지난 6월 자신의 블로그를 통해 “중국의 거물 스폰서가 결정적인 이혼 사유”라는 글을 올려 송혜교의 명예를 훼손한 혐의를 받는다.

B씨의 경우 비슷한 시점에 송혜교, 송중기 부부의 파경을 보도한 온라인 기사에 악성 댓글을 달아 송혜교를 모욕한 혐의다.

송혜교 측은 자신을 향한 악성 댓글과 루머를 올린 인터넷 아이디 15개를 특정하고 지난 7월 경찰에 고소했다. 당시 송혜교 소속사 UAA는 공식입장을 통해 “악질적 행위와 명백한 허위사실 유포, 악의에 찬 노골적 비방과 욕설 등에 대한 증거수집이 완료된 다수의 유포자들을 명예훼손, 모욕 등의 혐의로 고소장을 제출했다”며 “나머지 커뮤니티나 댓글, 유투버 등에 대해서도 증거자료가 확보되는 대로 그 전원에 대해 형사 고소를 진행할 예정이다”고 전했다.

경찰은 조사 결과 해당 아이디 가운데 13개가 이미 해당 사이트에서 탈퇴한 것으로 나타나는 등 추적이 되지 않아 신원이 확인된 A씨 등 2명만 검찰에 넘겼다.
 

정소영
정소영 wjsry21emd@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산업1팀 유통 담당 정소영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026.26하락 17.2318:03 03/05
  • 코스닥 : 923.48하락 2.7218:03 03/05
  • 원달러 : 1126.10상승 118:03 03/05
  • 두바이유 : 66.74상승 2.6718:03 03/05
  • 금 : 63.11상승 1.6718:03 03/05
  • [머니S포토] 독도지속가능이용위 입장하는 정세균 총리
  • [머니S포토] 눈물 흘리는 이용수 할머니
  • [머니S포토] 발렌타인, 자사 모델 정우성·이정재와 함께
  • [머니S포토] 정세균 "이번 추경안은 민생 치료제이자 민생 백신"
  • [머니S포토] 독도지속가능이용위 입장하는 정세균 총리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