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 중소기업 정책자금 지원' 전국 최하위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송갑석 국회의원/사진제공=의원실
송갑석 국회의원/사진제공=의원실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이 일자리 확대와 혁신성장 동력 확보를 위해 중소기업에 지원하는 정책자금의 지역별 편차가 극심한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광주광역시에 대한 정책자금 지원은 5년 연속 최하위 수준이었다.

16일 더불어민주당 송갑석(광주 서구갑) 의원이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에서 제출받은 '각 시도별 정책자금 지원 현황'을 분석한 결과 광주는 10년간 총 1조 2356억 원으로 대전, 강원, 제주, 세종을 제외하고 가장 적은 예산을 지원받았다. 전체 지원 금액 37조 5천억 원 중 3.3%에 불과한 규모다.

특히 지난해 광주광역시 지원 예산은 총 4조 4000억원의 예산 중 3.2%인 1406억 원에 그쳤다.

연도별 광주 지원 예산 비중은 2015년 3.7% 2016년 3.6%, 2017년 3.3%, 2018년에는 3.2%로 매년 감소세를 보이고 있다.

송 의원은 "정책자금의 지역별 편중 지원으로 광주를 비롯한 지역 중소기업들의 활로가 막혀있다"며 "국가균형발전을 저해하는 중소기업 정책을 꼼꼼하게 점검해 기업 생애주기에 맞는 맞춤형 정책자금 지원책을 수립해야 한다"고 지적했다.
 

광주=정태관
광주=정태관 ctk3312@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호남지사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026.26하락 17.2315:32 03/05
  • 코스닥 : 923.48하락 2.7215:32 03/05
  • 원달러 : 1126.10상승 115:32 03/05
  • 두바이유 : 66.74상승 2.6715:32 03/05
  • 금 : 63.11상승 1.6715:32 03/05
  • [머니S포토] 독도지속가능이용위 입장하는 정세균 총리
  • [머니S포토] 눈물 흘리는 이용수 할머니
  • [머니S포토] 발렌타인, 자사 모델 정우성·이정재와 함께
  • [머니S포토] 정세균 "이번 추경안은 민생 치료제이자 민생 백신"
  • [머니S포토] 독도지속가능이용위 입장하는 정세균 총리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